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문재인 지지율 61.5%로 약간 내려, 호남과 무직에서 지지 줄어

류근영 기자
2020-05-28   /  10:57:30
문재인 지지율 61.5%로 약간 내려, 호남과 무직에서 지지 줄어

▲ 5월 4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주중집계.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이 61.5%로 내렸지만 60%대를 6주째 유지했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5월 4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주중 집계)에서 응답자의 61.5%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주 주간 집계보다 0.8%포인트 하락했다.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33.6%로 지난주와 비교해 1%포인트 올랐다. ‘모름/무응답’ 등 의견 유보는 0.1%포인트 내린 5%로 나타났다.

문 대통령 지지율 변동폭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광주·전라에서 10.1%포인트 내렸다.

지지 정당별로 보면 정의당 지지층에서 5.6%포인트 내렸다. 반면 무당층과 국민의당 지지층에서는 각각 4%포인트, 7%포인트 올랐다.

직업별로 무직과 농림어업에서 각각 11%포인트, 3%포인트 하락했다. 학생에서는 9.5%포인트 올랐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이 42.8%로 0.3%포인트 올랐다. 미래통합당은 25.7%로 0.9%포인트 상승했다.

정의당은 0.6%포인트 내린 5.4%, 열린민주당은 1% 하락한 5.2%, 국민의당은 0.3%포인트 상승한 4.1%, 민생당은 0.1%포인트 높아진 2.5%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리얼미터가 25일부터 27일 사흘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3만8399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11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신뢰 수준은 95%, 표본 오차는 ±2.5%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문재인 국정수행 지지율 43%로 제자리, 충청과 호남은 긍정평가 우세
  2. 문재인 지지율 47.6%로 올라, 부산울산경남과 광주전라에서 높아져
  3. 문재인 지지율 45.6%로 약간 떨어져, 호남에서 내리고 서울에서 올라
  4. 삼성 지배구조 개편에 삼성바이오로직스 역할 부각, 김태한 책임 막중
  5. 삼성물산 주식 매수의견 유지, "이재용 지분 많아 중요도 높아져"
  6. [오늘Who] 우리카드 순이익 순항, 정원재 '단명 흑역사' 끊을 가능성
  7. 롯데케미칼, 미국에 5조 투자한 에탄 분해설비의 경쟁력 믿음 확고해
  8. 마사회 8개월 만의 경마 재개, 다행스럽지만 마냥 반길 수는 없다
  9. 김영록, 전남 해상풍력발전 들고 지역균형 뉴딜의 정부지원 확보 총력
  10. 반도체 재편 격변 중, 이재용 삼성전자도 시스템반도체 인수 결단하나

이 기사의 댓글 1개

ㅡㅡ | (121.191.9.176)   2020-05-29 14:12:30
기승전ㅡ지지율 정부. 맞지도 않는 지지율로 선동 좀 그만. 정신 어지럽다. 이미 뽑아놓은 대통령을 내 여태 살다가 이렇게 지지율 자랑해대는 정부는 첨 보네. 일이나 해. 역사는 지지율을 상관없고 진실을 기록할 테니까. 진실한 업적보다 지지율만 자랑하는 게 이미지정치질 인증하는 꼴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