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한진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에게 대한항공 신주를 담보로 제공

조장우 기자
2020-05-25   /  18:33:14
대한항공의 최대주주인 한진칼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에 담보를 제공하기로 했다.

한진칼은 25일 이사회를 열고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대한항공에 제공하는 금융지원 1조2천억 원에 대한 담보를 제공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담보제공 재산은 대한항공 유상증자를 통해 취득하게 될 신주다.
 
한진칼,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에게 대한항공 신주를 담보로 제공

▲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담보설정 금액은 3천억 원이며 이는 한진칼의 자기자본 대비 21.12%에 해당한다.

한진칼은 “이번 담보제공은 대한항공을 향한 한국산업은행과 한국수출입은행의 금융지원에 따라 체결할 특별약정과 관련된 사항”이라며 “특별약정에 따른 담보 제공이 현시점에서 이뤄지는 것은 아니며 특별약정에서 대한항공이 준수하기로 한 사항 중 특정 조건을 2021년말까지 충족하지 못하면 2022년 1월 중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칼은 이날 단기차입금이 1천억 원 늘었다고 추가 공시했다.

이에 따라 한진칼의 금융기관 차입금은 기존 1250억 원에서 2250억 원으로 늘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의원 김회재 “감정원 부주의로 공시가격 정정공시 늘어”
  2. 한진칼, 진에어 유상증자에 참여해 515억 출자하기로
  3. GS 오너4세 허준홍 허정윤, 지주사 GS 주식 12만5천 주 더 사들여
  4. 경방 자금력 충분, 한진 약한 지배구조 파고들어 경영권 확보 노리나
  5. 삼성바이오로직스 3분기 실적 급증, 작년 매출과 영업이익 벌써 넘어서
  6.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급락, 고위험자산 투자 드러나 유상증자 불확실
  7. HSD엔진, 중국 컨테이너선 5척에 쓰일 선박엔진 615억어치 수주
  8. TS인베스트먼트 에스코넥 단기과열종목 지정, 22일까지 단일가 매매
  9. 윤종규 KB금융 안정에 방점, 양종희 보험 이동철 카드 연임 무게 실려
  10. [채널Who] 하나금융 회장 승계 녹록치 않아, 김정태 어떤 선택할까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