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문재인 지지율 62.3%로 소폭 상승, 호남에서 오르고 보수층에서 내려

류근영 기자
2020-05-25   /  11:10:08
문재인 지지율 62.3%로 소폭 상승, 호남에서 오르고 보수층에서 내려

▲ 5월 3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주간집계.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62.3%로 올랐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5월 3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 조사(주간 집계)에서 응답자의 62.3%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주 집계보다 0.6%포인트 상승했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0.5%포인트 내린 32.6%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 등 의견유보는 5.1%로 0.2%포인트 내렸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광주·전라에서 4.2%포인트 올랐다. 70대 이상 연령층에서 4.5%포인트 상승했다.

정의당 지지층에서는 8.3%포인트 올랐지만 국민의당 지지층에서는 5.9%포인트 내렸다.

보수층에서는 3.1% 내렸다.

직업별로 무직에서 9.2%포인트, 사무직에서 3.8%포인트 오른 반면 가정주부, 학생에서 둘 다 3.8%포인트 내렸다. 농림어업에서는 4.4%포인트 하락했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이 42.5%로 2.4%포인트 내렸다. 미래통합당도 2.4%포인트 내린 24.8%로 집계됐다.

열린민주당은 6.2%, 정의당은 6%로 둘 다 지난주보다 0.9%포인트 상승했다.

이밖에 국민의당 3.8%, 민생당 2.4%, 기타정당 2% 등으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YTN 의뢰로 리얼미터가 18일부터 22일까지 닷새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5만6842명을 접촉해 2514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신뢰 수준 95%에 표본 오차는 ±2%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문재인 지지율 43%로 낮아져, 충청권과 영남권에서 부정평가 우세
  2. 문재인 지지율 46.3%로 올라, 서울에서 상승하고 호남 충청에서 하락
  3. 문재인 지지율 45.8%로 올라, 호남과 30대 60대에서 긍정평가 상승
  4. GC녹십자 주식 매수의견으로 상향,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 맡아"
  5. 은행계 카드사에도 장수 CEO 나오나, 이동철 임영진 연임 가능성 주목
  6. 메디톡스 중국 '우회수출' 불안했다, 식약처와 법정공방 2라운드 뿌리
  7. SK건설 신사업 깃발 든 안재현, 재생에너지와 친환경으로 전방위 확장
  8. 셀트리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코로나19 치료제 긴급사용 신청 예상"
  9. 삼성 갤럭시S21 ‘카툭튀’ 세련되게, 노태문 약점을 강점으로 차별화
  10. [오늘Who] KB금융 비은행 순이익 껑충, 윤종규 수익 포트폴리오 달성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