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현대중공업 호위함을 필리핀에 인도, 코로나19 방역물품도 실어 보내

강용규 기자
2020-05-18   /  15:26:24
현대중공업이 필리핀 해군의 호위함을 인도했다.

현대중공업은 18일 울산 본사에서 2600톤급 필리핀 해군의 호위함인 ‘호세리잘(Jose Rizal)’의 출항식을 열었다.
 
현대중공업 호위함을 필리핀에 인도, 코로나19 방역물품도 실어 보내

▲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필리핀 해군의 호위함 '호세리잘'. <현대중공업>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도 건조일정이 지연되지 않았으며 오히려 인도기한을 4개월 앞당겼다.

대한민국 해군도 이번 출항식에 초계함인 ‘성남함’을 배치해 필리핀 수빅만으로 떠나는 호세리잘을 환송했다.

호세리잘은 필리핀 해군의 노후 함정 현대화사업의 일환으로 발주된 최신예 호위함이다.

항속거리가 8300km(4500해리) 이상으로 길어 장기간 경비작전을 수행할 수 있으며 최대 속력은 시속 46km가량(25노트)로 빠르다.

유도탄과 어뢰를 운용하는 필리핀 해군 최초의 호위함이기도 하다.

현대중공업은 한국전쟁 참전국인 필리핀에 보은하는 뜻을 담아 호세리잘에 마스크 2만 개, 방역용 소독제 180통, 손 소독제 2천 개, 소독용 휴지 300팩 등 코로나19 방역물품도 실어 보냈다.

필리핀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7일 기준으로 1만2천여 명에 이르고 마닐라 등 주요 지역에 이동 제한 등 봉쇄령이 내려져 있다.

남상훈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본부장은 “최신예 호위함을 조기에 인도할 수 있도록 도와준 국방부, 해군, 방위사업청, 주필리핀 대사관 등 관계기관에 감사하다”며 “앞선 기술력으로 필리핀 해군 현대화사업에 앞장서고 관련 프로젝트 수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이 기사는 꼭!

  1. 현대중공업그룹주 약세, 현대건설기계 하락 현대일렉트릭 상승
  2. 현대중공업그룹주 대부분 하락, 한국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 내려
  3. 현대중공업그룹주 다 올라, 현대에너지솔루션 현대일렉트릭 급등
  4. 한국조선해양 올해 수주목표 대폭 낮춰, “코로나19에 현실적으로”
  5. 한국조선해양, 초대형 원유운반선 2척 석유화학제품운반선 1척 수주
  6. 현대중공업그룹주 다 떨어져, 현대에너지솔루션 현대일렉트릭 하락
  7. 현대중공업, 한국형 차기구축함 기본설계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내정
  8. 현대중공업그룹주 하락 많아, 현대에너지솔루션 현대건설기계 떨어져
  9. 한국조선해양 3분기 영업이익 반토막, 고정비 부담에 환율 하락 겹쳐
  10. 현대중공업지주, 현대건설기계 부진 탓에 3분기 영업이익 약간 줄어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