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문재인은 코로나19 대응해 예산을 어떻게 쓸지 모른다"

고우영 기자
2020-04-02 15:27:59
0
김종인 "문재인은 코로나19 대응해 예산을 어떻게 쓸지 모른다"

▲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2일 오전 0시 서울 중구 동대문시장에 있는 두산타워 건물 앞에서 통합당 허용범(왼쪽에서 첫 번째), 지상욱 후보, 원유철 미래한국당 대표(오른쪽 첫번째)와 거리 유세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코로나19에 대응하는 문재인 정부의 예산 집행이 더디다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2일 오전 0시 서울 중구 동대문시장에 있는 두산타워 건물 앞에서 벌인 거리유세에서 “대통령이 마음만 먹으면 당장 주어진 권한으로 예산을 조정해서 돈을 쓸 수 있는 가능성이 충분히 있음에도 감이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을 놓고 “돈을 줘도 어떻게 쓸 줄 모르는 사람"이라고도 했다.

김 위원장은 “이 정부가 어찌 무능한지 아직도 구체적 방안을 하나도 내놓지 못하고 있다”며 “우리나라는 지금 불이 나고 있는데 하루 빨리 끌 생각은 하지 않고 불 끄는 방법만 놓고 자꾸 논의하니 그러고 나면 다 타버리고 말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날 김 위원장의 유세에는 중구성동을의 지상욱 후보와 동대문갑의 허용범 후보 등 통합당 지역구 후보와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의 원유철 대표, 염동열 사무총장, 최승재 비례대표 국회의원 후보 등이 동행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김종인 “통합당은 더 이상 보수 자유우파 내걸지 말아야"
  2. 현대백화점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 뒤 V자 형태 소비회복 어려워"
  3. 김종인 통합당 비대위 9명 구성으로 가닥, 30~40대 중심 세울 듯
  4. 통합당과 한국당 통합정당 새 이름으로 미래한국당 쓰자는 제안 나와
  5. 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내년 4월로 임기 연장, 비대위원 9명도 선임
  6. 김종인 '진보 의제'로 통합당 쇄신 큰 그림, 대선 가는 길 가시밭길
  7. 김종인, 통합당 사무총장에 ‘원외’ 김선동 임명
  8. "두산솔루스 매각되면 기업가치 높아져", 유럽 전기차 성장의 수혜
  9. CJ푸드빌 코로나19에 재무위기 더 커져, 뚜레쥬르 매각에 시선집중
  10. 방시혁, 제2의 BTS 키워내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기업가치 원하다
TOP

인기기사

  1. 1 공급과잉 마스크 수출 허용, 케이엠 웰크론 해외에 팔 곳은 넘친다
  2. 2 조선3사, 카타르에서 하반기 대규모 LNG운반선 수주 가시화
  3. 3 SK바이오랜드 주가 초반 급락, 최대주주 SKC의 보유지분 매각 추진
  4. 4 바이오주 대부분 내려, SK바이오랜드 메지온 '급락' 셀리버리 '상승'
  5. 5 [Who Is ?] 이용섭 광주광역시 시장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