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상반기 실적 급감 불가피"

조장우 기자
2020-03-30 08:57:30
0
티웨이항공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코로나19 사태로 항공여객 수요에 부정적 영향을 받아 상반기 실적 부진이 예상됐다.
 
티웨이항공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상반기 실적 급감 불가피"

▲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사장.


하준영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30일 티웨이항공 목표주가를 기존 6300원에서 42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27일 티웨이항공 주가는 2835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하 연구원은 “올해 1월까지만 하더라도 살아나는 듯 보였던 항공여객 수요는 코로나19 여파로 2월부터 급감했다”며 “3월에는 미국과 유럽 등 각국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항공산업 전반이 위축되고 있어 티웨이항공의 상반기 실적에도 부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하 연구원은 “티웨이항공은 주4일 근무, 희망 무급휴직제 시행 등으로 고정비를 줄이고 있으나 항공여객 수요 급감에 따른 매출 감소폭이 너무 크다”고 바라봤다.

하 연구원은 “티웨이항공은 대형기 도입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장거리노선 운영을 준비하고 있지만 장거리노선에서 저비용항공사의 수익성이 아직 검증되지 않은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티웨이항공은 2020년 2월 국토교통부가 진행한 국제항공운수권 배분에서 인천~시드니 노선의 운수권을 배분받았다. 이 노선을 운영하기 위해 티웨이항공은 2025년까지 대형 항공기 10대를 도입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하 연구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안정되면 그동안 자제되던 항공여행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기 때문에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했다”고 말했다. 

티웨이항공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6450억 원, 영업손실 109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20.3% 줄어들고 영업손실을 이어가는 것이다.[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백화점 주가 상승 전망", 신규출점 이어져 성장 기대감 커져
  2. "대한해운 주가 상승 예상", 탱커선 흑자전환해 향후 실적 안정적
  3.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 매출비중 늘어 수익성 커져"
  4. 네이버 목표주가 높아져, "언택트시대의 확실한 대표주자로 등극"
  5. 노루페인트, 영업력 건재하고 재무구조도 갈수록 탄탄해져
  6. 대우조선해양 주식 매수의견 유지, “LNG추진선 수요 늘어 수혜”
  7. 현대홈쇼핑 주식 매수의견 유지, "렌털 자회사 실적부진 우려 해소"
  8.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카카오톡 광고와 커머스 매출 계속 늘어"
  9. 티웨이항공 "단기차입금 100억 늘어 260억으로 증가"
  10. 삼천리 주식 매수의견 유지, "도시가스 공급비용 조정으로 실적회복"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3. 3 두산밥캣 코로나19에 매각설까지, 박성철 재연임 출발부터 내우외환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5. 5 MBK파트너스 8조 펀드 조성, 코로나19로 신중한 투자기조 가능성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