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고우영 기자
2020-03-29   /  16:53:22
서울 종로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후보가 미래통합당 황교안 후보에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여론조사기관 메트릭스리서치의 여론조사 결과를 보면 서울 종로구에서 민주당 이낙연 후보 48.3%, 통합당 황교안 후보 35.0%로 집계됐다.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왼쪽)와 황교안 미래통합당 후보.


두 후보 모두 당 지지율보다 후보 지지율이 높았다. 

이 후보는 민주당 지지율 37.5%보다 10.8%포인트 높았고 황 후보는 통합당 지지율 29.9%보다 5.1%포인트 높았다. 

연령별로 보면 이 후보는 만18세 이상 20대에서 42.3%, 30대에서 60.9%, 40대에서 55.4%, 50대 50.5%로 황 후보보다 우위를 보였다. 

황 후보는 60대 이상에서만 45.4% 지지율로 이 후보를 앞섰다.

비례대표 정당투표에서는 미래한국당 30.5%, 더불어시민당 14.1%, 열린민주당 10.9%, 정의당 7.6%, 국민의당 4.0% 등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면 투표를 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84.4%는 ‘투표하겠다’고 대답했다. 

28일 공개된 메트릭스리서치의 여론조사는 TV조선 의뢰로 26일 서울 종로구 거주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응답률 18.7%,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이낙연 “추미애 아들 의혹의 사실관계 가리되 과잉대응은 자제해야”
  2. 이낙연 “추미애 관련 정치공세는 사실로 대응하고 차단하겠다”
  3. 김태년 “김종인의 ‘공정경제3법’ 개정 의지 환영, 정기국회 처리 기대”
  4. 이낙연 '김종인 공세'에 정면돌파, 민주당 정기국회 밀리지 않는다
  5. 이낙연, 코로나19 방역 위해 추석 고향방문 대신 영상통화 운동 제안
  6. [채널Who] 너무나 다른 이낙연과 이재명, 물과 기름 될까 용광로 될까
  7. 민주당 윤리감찰단 출범, 이낙연 “민주당에서 공수처 역할”
  8. 이낙연 “4차 추경은 주말에라도 예결위 열어 빨리 처리해야”
  9. 민주당 윤미향 당직 당원권 정지, 이상직 김홍걸은 윤리감찰단 회부
  10. 이낙연 민주당 최고위원 간담회, 통신비와 추미애 아들 문제 논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