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을에서 민주당 강준현 50.3%, 통합당 김병준 32.2%에 우세

최영찬 기자
2020-03-27 13:22:26
0
세종시을 선거구에서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전 세종시 정무부시장이 미래통합당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비상대책위원장에게 오차범위 밖에서 우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알앤써치의 세종시을 유권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4·15총선 여론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강 전 부시장이 50.3%의 지지를 얻어 32.2%를 얻은 김 전 위원장에 18.1%포인트 앞서는 것으로 집계됐다.
 
세종을에서 민주당 강준현 50.3%, 통합당 김병준 32.2%에 우세

▲ 더불어민주당 후보 강준현 전 세종시 정무부시장(왼쪽)과 미래통합당 후보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강 전 부시장은 17일부터 19일까지 이강진 전 국무총리 공보수석비서관, 이영선 변호사와 3자 경선을 치른 끝에 19일 민주당 공천이 확정됐다.

강 전 부시장은 19대 총선 당시 민주통합당 충청권 선거대책위원회 특별위원장을 맡았던 이해찬 대표의 공동특보단장을 지냈고 2014년부터 2016년까지는 이 대표를 도와 세종시당 상임부위원장으로 활동했다.

통합당은 9일 세종시을에 김 전 위원장을 우선추천했다.

김 전 위원장은 노무현 정부에서 청와대 정책실장과 교육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 장관을 지냈고 자유한국당에서 비상대책위원장을 맡았다.

세종시는 이해찬 민주당 대표가 불출마를 결정한 지역이다.

세종시를 갑, 을로 나누는 선거구획정기준안이 7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세종시을 선거구가 생겼다.

두 후보 이외에 세종시을에 민생당 후보 정원희 전 세종시 미래교육정책연구소장과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 정태준씨가 선거에 출마한다.

MBN과 매일경제신문사가 공동으로 알앤써치에 의뢰한 이번 여론조사는 23~25일 사이 세종시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512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전체 응답률은 8.8%,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4.3%포인트다.

기타 여론조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쿠팡, 아마존을 닮고 싶어도 코로나19 부실대응만은 달라야 한다
  2. 공급과잉 마스크 수출 허용, 케이엠 웰크론 해외에 팔 곳은 넘친다
  3. 삼성바이오에피스 삼천당제약, 14조 황반변성 바이오시밀러 개발경쟁
  4. 해외언론 “현대미포조선, 싱가포르 해운사에서 LPG운반선 3척 수주”
  5. 금융지주 보험사 속속 사들여 포트폴리오 완성, 보험사 어떤 매력 있나
  6. 콜마비앤에이치 목표주가 상향, "고객사 애터미 중국진출 덕에 성장"
  7. IMM인베스트먼트 공정위 규제 피하지 않아, 지성배 사모펀드 새 길
  8. 한국항공우주산업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민항기 수요 감소”
  9. 삼성전자와 삼성후자 거리 멀어져, 미래전략실 해체 뒤 독자생존 뚜렷
  10. 쌍용차 위기에 자동차금융 파트너 KB국민카드와 KB캐피탈도 촉각
TOP

인기기사

  1. 1 SM엔터테인먼트, 중국 아이돌그룹 '웨이션브이'로 보릿고개 넘는다
  2. 2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 도입, 김현수 파미셀 성장기회 잡나
  3. 3 렘데시비르 코로나19 표준치료제 인정에도 국내 제약사 기회 있다
  4. 4 동성화인텍 한국카본 HSD엔진, 조선3사의 LNG운반선 수주 학수고대
  5. 5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앙골라 액체화물운반선 최대 4척 수주”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