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주 혼조, 액토즈소프트 조이시티 뛰고 골프존 엔씨소프트 하락

임재후 기자
2020-03-26 16:08:11
0
게임회사 주가가 혼조했다.

26일 액토즈소프트 주가는 전날보다 17.5%(1010원) 뛴 6780원에 거래를 마쳤다.
 
게임주 혼조, 액토즈소프트 조이시티 뛰고 골프존 엔씨소프트 하락

▲ 구오하이빈 액토즈소프트 대표이사.


조이시티 주가는 13.26%(1200원) 오른 1만250원, 플레이위드 주가는 11.98%(1040원) 상승한 9720원에 장을 마감했다.

드래곤플라이 주가는 10.04%(130원) 높아진 1425원, 한빛소프트 주가는 8.15%(170원) 오른 2255원에 거래를 끝냈다.

베스파 주가는 6.98%(450원) 상승한 6900원, 넷게임즈 주가는 6.91%(420원) 높아진 6500원에 장을 마쳤다.

위메이드 주가는 6.59%(1150원) 오른 1만8600원, 액션스퀘어 주가는 4.74%(44원) 상승한 973원에 거래를 마무리했다.

썸에이지 주가는 4.25%(17원) 높아진 417원, 넵튠 주가는 3.21%(130원) 오른 4180원에 장을 종료했다.

엔터메이트 주가는 2.57%(19원) 상승한 758원, 바른손이앤에이 주가는 2.48%(35원) 높아진 1445원, 신스타임즈 주가는 2.11%(60원) 오른 29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와이제이엠게임즈 주가는 1.99%(20원) 높아진 1025원, 더블유게임즈 주가는 1.99%(800원) 오른 4만1100원, 룽투코리아 주가는 1.66%(50원) 상승한 3055원에 장을 마감했다.

선데이토즈 주가는 1.36%(200원) 오른 1만4900원, 데브시스터즈 주가는 1.2%(60원) 상승한 5060원에 거래를 끝냈다.

게임빌 주가는 0.58%(100원) 높아진 1만7200원, 조이맥스 주가는 0.36%(10원) 오른 2770원에 장을 마쳤다.

반면 골프존 주가는 4.02%(1650원) 내린 3만9350원에 거래를 마무리했다.

엔씨소프트 주가는 3.99%(2만6천 원) 하락한 62만5천 원, 컴투스 주가는 3.15%(2600원) 낮아진 8만 원에 장을 종료했다.

NHN 주가는 2.52%(1600원) 떨어진 6만1800원, 웹젠 주가는 2.31%(300원) 내린 1만2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펄어비스 주가는 2.02%(3400원) 하락한 16만4600원, 넷마블 주가는 1.79%(1700원) 낮아진 9만3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미투온 주가는 1.06%(50원) 떨어진 4670원, 넥슨지티 주가는 0.97%(40원) 내린 4100원, 네오위즈 주가는 0.35%(50원) 하락한 1만4300원에 거래를 끝냈다.

SNK 주가는 1만3050원으로 전날과 같은 수준에서 장을 종료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게임주 상승 우세, 엔터메이트 더블유게임즈 뛰고 조이시티 내려
  2. 풍국주정 디케이락, 수소산업 인프라 본격화로 사업확대 기회잡아
  3. 쌍용차, 자력생존 입증 위해 소형SUV 티볼리에어 개선모델 서두를까
  4.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카카오톡 광고와 커머스 매출 계속 늘어"
  5.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6. 롯데건설 도시정비사업 1위 달려,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더욱 절실
  7. 한국감정원, 한국부동산원 이름 바꿔도 공시가격 논란은 계속 부담
  8. [채널Who] 노량진 뉴타운이 뜨겁다, 투자할 때 이것만은 알아야
  9. 신세계 센트럴시티 복개주차장 운영자 바뀌나, 롯데 HDC 후보로 꼽혀
  10. [채널Who] 이재명 박원순 원희룡, 코로나19에 대선주자 위상 높아져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3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4. 4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