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해외법인의 IT시스템 통합관리 플랫폼 구축

김용원 기자
2020-03-26 11:51:08
0
현대캐피탈이 해외법인의 업무용 IT(정보통신)시스템을 통합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해 사업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글로벌 진출 확대에 속도를 낸다.

현대캐피탈은 미국 법인 현대캐피탈아메리카(HCA)에 자체기술로 개발한 차세대 IT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캐피탈, 해외법인의 IT시스템 통합관리 플랫폼 구축

▲ 현대캐피탈의 IT시스템 통합플랫폼 안내.


차세대 IT시스템은 글로벌 표준 플랫폼 형태로 개발돼 해외법인의 IT시스템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통합해 관리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그동안 해외법인에서 각자 진행했던 IT기술 지원과 시스템 유지보수 등을 일원화할 수 있어 시간과 비용을 줄이고 사업 효율성을 높이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현대캐피탈이 새로운 국가에 진출할 때 IT시스템을 새로 구축하지 않아도 돼 진출속도를 앞당길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이외에 기존에 수작업으로 이루어지던 일부 업무를 IT시스템으로 대체하고 중복 데이터를 자동으로 정리해 작업 오류와 인건비 등 비용을 줄일 수도 있다.

현대캐피탈은 캐나다와 중국 등 해외법인으로 차세대 IT시스템 도입을 확대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글로벌 표준 IT시스템을 통해 해외 사업전략의 토대를 성공적으로 구축했다"며 "지속적으로 기술 발전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카드 올해 안 상장 추진, 정태영 글로벌 진출로 성장성 증명하나
  2. 정태영 해외언론 인터뷰, "코로나19에도 현대캐피탈 해외진출 확대"
  3. SK텔레콤, 비금융데이터 신용평가 활용한 소상공인 대출상품 내놔
  4. 한국감정원, 한국부동산원 이름 바꿔도 공시가격 논란은 계속 부담
  5. [채널Who] 노량진 뉴타운이 뜨겁다, 투자할 때 이것만은 알아야
  6. 현대카드 올해 안 상장 추진, 정태영 글로벌 진출로 성장성 증명하나
  7.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전 치고나가, 대림산업 GS건설 대응 주목
  8. [채널Who] 친환경 선박기술 힘쏟는 남준우, 삼성중공업 주가도 좌우
  9. 삼성전자, 미국의 화웨이 제재로 5G 통신장비에서 승기잡을 기회
  10. 롯데건설 도시정비사업 1위 달려,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더욱 절실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4. 4 두산밥캣 코로나19에 매각설까지, 박성철 재연임 출발부터 내우외환
  5. 5 MBK파트너스 8조 펀드 조성, 코로나19로 신중한 투자기조 가능성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