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스 주가 장중 급등, 중국과 삼성디스플레이에 160억 규모 장비 공급

고두형 기자
2020-03-26 11:14:39
0
힘스 주가가 장중 크게 오르고 있다.

힘스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공정장비 공급계약을 따내면서 매수세가 이어지고 있다.
 
힘스 주가 장중 급등, 중국과 삼성디스플레이에 160억 규모 장비 공급

▲ 힘스 로고.


힘스 주가는 오전 11시12분 기준 전날보다 11.24%(1450원) 오른 1만4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힘스는 이날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공정장비 공급계약 2건을 따냈다고 공시했다.

중국 기업(Wuhan China Star Optoelectronics Semiconductor Display Technology Co., Ltd.)과 약 120억 원 규모, 삼성디스플레이과 40억 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맺었다.

두 건의 공급계약 규모를 더하면 2018년 매출의 45.29%에 이른다.

힘스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등 평판디스플레이 관련 장비와 부품 등을 판매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자와 삼성후자 거리 멀어져, 미래전략실 해체 뒤 독자생존 뚜렷
  2. 삼성디스플레이, 접는 디스플레이로 국제학회에서 올해의 상 받아
  3. 1분기 삼성디스플레이 올레드 점유율 높아져, LG디스플레이는 떨어져
  4. [오늘Who] 예병태, 쌍용차 정부 지원 위해 일자리 명분 쌓고 또 쌓아
  5. 폐기물처리 수익 확인 아이에스동서, 코엔텍 EMC홀딩스 다 인수하나
  6. 삼성중공업, 올해 실적과 수주 목표달성은 해양부문 일감 확보에 달려
  7. 통합당 의석 열세 절감, 주호영 원구성에서 법사위 주고 예결위 지키나
  8. [오늘Who] 신반포 따낸 포스코건설, 한성희 서울 도시정비사업 진격
  9. YG엔터테인먼트 주식 매수의견 유지, “블랙핑크 복귀 트레저 데뷔”
  10. 도로공사 발주공사에서 사망사고 너무 많다, 김진숙 뿌리부터 손보나
TOP

인기기사

  1. 1 오익근 대신증권 자본확충 내걸어, 라임자산운용 신뢰추락 수습 다급
  2. 2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노트20 두뇌인 AP는 5나노인가 6나노인가
  3. 3 호반산업 터널 굴착 수주 약진, 현대건설 토목 익힌 김진원 영입효과
  4. 4 홍동석 잇츠한불 매출후퇴 제동걸까, 중국 정비하고 네오팜에 기대
  5. 5 지영조 김희철, 현대차 한화큐셀 함께 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 개발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