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주식 저가매수 기회", 올해 전체 실적은 안정적 유지 예상

조은아 기자
2020-03-26 08:29:20
0
삼성전자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코로나19에 따른 영향은 제한적이며 연간으로 보면 안정적 실적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삼성전자 주식 저가매수 기회", 올해 전체 실적은 안정적 유지 예상

▲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26일 삼성전자 목표주가를 6만5천 원,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했다.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26일 삼성전자 목표주가를 6만5천 원,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했다.

25일 삼성전자 주가는 4만8650원에 장을 마감했다.

어 연구원은 “현재 삼성전자의 2020년 기준 PBR(주가 순자산비율)은 1.2배 수준으로 역사상 저점 부근”이라며 “현재 주가는 삼성전자 주식을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진단했다.

메모리반도체는 코로나19로 수혜를 입는 몇 안되는 산업이라고 어 연구원은 봤다. 코로나19에 따른 재택근무, 온라인교육 및 개별 콘텐츠 청취 등 사회적 거리두기는 데이터센터나 인공지능(AI) 등으로 대표되는 4차산업혁명을 촉진시킬 것으로 보인다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2020년 1분기에 영업이익 5조8400억 원을 거둘 것으로 예상됐다. 2019년 같은 기간보다 6.4% 줄어드는 것으로 시장 기대치(6조2천억 원)를 밑도는 수치다.

코로나19에 따른 수요 둔화가 3월 이후 영향을 미치면서 스마트폰, TV, 디스플레이부문에 부정적 영향을 준 것으로 파악됐다.

반면 서버 수요 강세 및 모바일 D램 재고 축적 수요로 1분기 D램 및 낸드 출하량은 기대치를 충족하고 평균 판매가격(ASP)도 각각 2.2%, 6.5% 상승해 실적 하락을 방어했을 것으로 추정됐다.

어 연구원은 “3월 이후 본격화된 코로나19 영향으로 삼성전자의 2분기 영업이익도 시장 기대치를 미달할 전망”이라면서도 “다만 하반기 성수기 진입과 코로나19 영향 해소에 따라 2020년 연간 영업이익은 37조2천억 원으로 2019년보다 충분히 개선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이재용 힘싣는 삼성 퀀텀닷디스플레이, 도쿄올림픽 연기되면 기회잡아
  2. 삼성그룹, 코로나19 대응해 마스크 생산 확대 위해 긴급지원
  3. 삼성전자, 5나노급 자체 AP로 퀄컴 따라잡아 소비자 불만 잠재울까
  4. 해외매체 "삼성 갤럭시M51은 트리플카메라에 펀치홀 디스플레이"
  5. 시장조사기관 "스마트폰 생산기지로 인도가 중국 대안으로 떠올라"
  6. 삼성전자 무선이어폰용 통합 전력관리칩 내놔, "충전효율 개선"
  7. 삼성전자, 코로나19로 모바일 수요 줄어 올해 실적 전망치 낮아져
  8. [오늘Who] LG전자 대표 오른 권봉석, 코로나19 경제위기와 싸운다
  9. [Who Is ?]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10. 메르스 때 안 보이던 대기업 총수들,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존재감
TOP

인기기사

  1.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2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3. 3 비례대표에 사활 건 정의당 열린민주당 국민의당, 원내 3당 경쟁 치열
  4. 4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약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3%대 하락
  5. 5 삼성전자 목표주가 낮아져, "스마트폰 출하량 줄어 디스플레이도 부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