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임원도 급여 30% 반납, 김인식 "코로나19 극복에 동참"

임한솔 기자
2020-03-25 20:50:40
0
김인식 사장 등 한국농어촌공사 임원진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당분간 급여를 반납한다.

농어촌공사는 김 사장 등 특정직을 포함한 임원급 10명이 앞으로 4개월 동안 월급여의 30%를 반납한다고 25일 밝혔다. 
 
농어촌공사 임원도 급여 30% 반납, 김인식 "코로나19 극복에 동참"

▲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부서장급 130여 명도 일정 범위 안에서 급여를 반납한다. 또 일반 직원들은 3월 중순부터 성금을 모으고 있다.

반납한 급여 및 성금으로 조성한 예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지역경제 활성화와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된다.

김 사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범정부적 노력에 동참하기로 했다”며 “위기 상황에 큰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농어촌공사는 최근 코로나19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경상북도에 1천만 원을 기부하고 공사가 소유한 부동산 임대료 30%를 감면했다. 

도시락 배달과 김치나누기 등 농어촌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여러 지원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청와대 “대통령, 4개월치 급여의 30%를 코로나19 실업대책에 기부”
  2. BC카드 케이뱅크에 자본 댈 여력 크지 않아, KT가 결국 나설 가능성
  3. 박정국, 코로나19에 현대모비스의 중국 현대차 의존 벗기 의지 더 다져
  4. [채널Who] 전국구 BNK금융 가는 김지완, 증권 잘 아는 노련함이 무기
  5. 미래에셋대우 상장주관 명성회복, 최현만 '젊은 피' 앞세운 공격의 성과
  6. [오늘Who] 이성구, 안트로젠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고비 남았다
  7. 삼성엔지니어링, 코로나19에도 3분기 이후 해외수주 가능성 높아
  8. 외국언론 “삼성 갤럭시폴드2 바깥 디스플레이 폭 줄이고 방수 넣을 듯”
  9.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10. 롯데건설 도시정비사업 1위 달려,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더욱 절실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제네시스 새 G80 국내판매 돌풍, 미국은 기대반 걱정반
  2. 2 [Who Is ?]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
  3. 3 두산퓨얼셀 두산솔루스 주가 장중 급등, 매각 가능성에 그린뉴딜 수혜
  4. 4 [Who Is ?] 홍준표 무소속 국회의원 당선인
  5. 5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안트로젠 메지온 급등하고 셀리버리 하락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