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노동자 위한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시스템 구축

이규연 기자
2020-03-24 12:04:08
0
한국동서발전이 화학물질을 사들이는 단계부터 위험성을 평가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동서발전은 24일 전력그룹사 가운데 처음으로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시스템을 도입했다. 
 
동서발전, 노동자 위한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시스템 구축

▲ 울산 한국동서발전 본사 전경. <한국동서발전>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시스템은 노동자가 화학물질의 위험성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관련 최신 정보를 통합해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기존에는 노동자가 화학물질에 관련된 정부 알림과 물질안전보건자료(MSDS) 등을 개별적으로 검색해야 최신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 이 때문에 노동자가 화학물질의 노출 수준이나 유해성 등을 직접 추정하기 쉽지 않았다. 

동서발전은 2019년 9월부터 12월까지 직원 1331명을 대상으로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 교육을 진행했다. 

화학물질 유해등급 분류기준과 위험성평가 절차도 만들어 화학물질의 구매 단계부터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채비를 갖췄다. 

노동자는 사들이려는 화학물질의 노출 수준과 유해성 정보를 화학물질 위험성 평가 프로그램에 입력하면 된다. 

이 입력 결과는 안전보건공단의 화학물질정보 시스템과 연계된다. 이에 따라 노동자는 안전성 수준을 전체 네 단계로 계산한 데 따른 관리기준을 받을 수 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유해성 화학물질을 구매단계부터 원천 차단할 수 있게 됐다”며 “노동자의 작업환경 측정과 건강검진에도 관련 정보를 활용해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동서발전, 친환경기술 앞세운 음성 LNG발전소에도 주민 설득 애먹어
  2. 동서발전, 중소기업 12곳과 발전기자재 국산화 실증협약 맺어
  3. [오늘Who] 박일준, 동서발전 발전설비 국산화로 수익기반 더 다진다
  4. 동서발전, 태양광발전 불량 잡아내는 기술을 중소기업에 전수
  5. [채널Who] 전국구 BNK금융 가는 김지완, 증권 잘 아는 노련함이 무기
  6. 미래에셋대우 상장주관 명성회복, 최현만 '젊은 피' 앞세운 공격의 성과
  7. [오늘Who] 이성구, 안트로젠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고비 남았다
  8. 외국언론 "한국은행 28일 금리 인하 가능성, 0.5%포인트 내릴 수도"
  9. 삼천리자전거 알톤스포츠, 개인형이동장치 규제완화의 수혜기업 꼽혀
  10. 박정국, 코로나19에 현대모비스의 중국 현대차 의존 벗기 의지 더 다져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제네시스 새 G80 국내판매 돌풍, 미국은 기대반 걱정반
  2. 2 [Who Is ?]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
  3. 3 두산퓨얼셀 두산솔루스 주가 장중 급등, 매각 가능성에 그린뉴딜 수혜
  4. 4 [Who Is ?] 홍준표 무소속 국회의원 당선인
  5. 5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안트로젠 메지온 급등하고 셀리버리 하락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