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코로나19로 모바일 수요 줄어 올해 실적 전망치 낮아져

임한솔 기자
2020-03-24 10:37:34
0
삼성전자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스마트폰 등 완제품 수요 위축으로 타격을 받을 수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노근창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24일 2020년 삼성전자 실적 전망치를 매출 246조 원, 영업이익 37조 원으로 변경했다. 기존 전망치보다 각각 5.6%, 14.3% 감소하는 것이다.
 
삼성전자, 코로나19로 모바일 수요 줄어 올해 실적 전망치 낮아져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삼성전자 반도체사업은 메모리반도체 가격 상승세로 수혜가 예상됐지만 스마트폰, 가전제품사업은 코로나19로 수요가 감소해 실적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스마트폰의 수요 위축이 두드러질 수 있는 것으로 예상됐다.

노 연구원은 “고가 스마트폰은 온라인 쇼핑보다는 직접 매장에서 구매하는 수요가 크다는 점에서 삼성전자 IM부문 실적은 2분기에 크게 둔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장기적으로는 코로나19가 삼성전자에 기회가 될 수도 있다. 중국 등 여러 국가에서 코로나19로 재택근무, 무인점포, 원격진료 등 새로운 플랫폼이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노 연구원은 “코로나19로 데이터센터 등 인프라 투자 수요가 늘고 있다”며 “삼성전자 메모리 및 시스템반도체사업에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하이트진로 과일믹스 맥주 '망고링고' 재출시, "여름철 홈술족 공략"
  2. SSG닷컴, 교보문고와 손잡고 인기 도서도 새벽배송과 쓱배송
  3. 금융위 부위원장 손병두 "40조 기간산업안정기금 6월부터 본격 지원"
  4. 뉴욕증시 3대 지수 대폭 올라, 경제활동 재개에 기업 실적도 양호
  5. 월스트리트저널 “미국경제는 코로나19 최악의 국면 지나 회복 조짐”
  6. 코스피 코스닥 '기관 외국인 매도'에 1%대 하락, 미중 갈등 우려 커져
  7. 한국투자증권, 미국 대표기업에 투자하는 랩어카운트 2종 내놔
  8. 문재인, 정세균에게 “코로나19 2차 대확산에 대비해야”
  9. 포브스 "미국 경제활동 재개해도 정상화 어려워, 소비회복이 열쇠"
  10.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코로나19로 규모 줄여 9월3~5일 개최
TOP

인기기사

  1. 1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2. 2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3. 3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지분 인수, 방시혁 "큰 시너지 만든다"
  4. 4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5. 5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