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창화, 코로나19에 대응해 지역난방공사 임원 연봉 10% 반납 결정

이규연 기자
2020-03-23 18:53:10
0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과 임원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통을 나누기 위해 급여를 자발적으로 반납하기로 했다.

황 사장은 23일 경기 성남시 지역난방공사 본사에서 열린 비상대책본부 회의에서 2020년 임원 연봉의 10%를 자발적으로 반납하는 방안을 결정했다. 
 
황창화, 코로나19에 대응해 지역난방공사 임원 연봉 10% 반납 결정

황창화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뒷쪽 가운데)이 23일 경기 성남시 지역난방공사 본사에서 비상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지역난방공사는 황 사장과 임원들의 급여 반납금액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돕기로 했다. 전체 반납급액은 9400만 원 정도로 추산된다.

소상공인을 비롯한 업무용 사용자와 유치원·어린이집에서 내는 난방 등 열 요금을 3개월 동안 나눠서 납부하는 방안도 집단에너지협회와 논의하고 있다. 

지역난방공사는 공기업 가운데 처음으로 임직원의 급여를 자발적으로 반납하는 방안을 결정했다. 

이에 앞서 정부는 장·차관급 이상 공무원의 월급 30%를 3월부터 6월까지 국고에 자발적으로 반납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렘데시비르 글로벌 임상에서 코로나19 환자 치료기간 31% 단축
  2. 공공의대 설립 내건 박원순, 의료계와 전북 반대 잠재울 정치력이 열쇠
  3. 우리은행,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위한 직원 참여 바자회 진행
  4.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2만 명대 유지, 러시아 줄고 브라질 급증
  5. GS홈쇼핑 목표주가 하향, "취급고 증가율 정체로 수익성 답보상태"
  6. "아프리카TV 주가 상승 예상", 코로나19로 방문자 증가
  7. [오늘Who] 이성희, 하나로마트 성장 업고 농협 유통구조 손보기 탄력
  8. 씨티씨바이오, 코로나19 진단키트 포함 인체의약품으로 매출 늘 듯
  9.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32명으로 늘어, 수도권 확산세에 긴장
  10. 월스트리트저널 “미국경제는 코로나19 최악의 국면 지나 회복 조짐”
TOP

인기기사

  1. 1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2. 2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3. 3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지분 인수, 방시혁 "큰 시너지 만든다"
  4. 4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5. 5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