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에 억눌린 수요 3분기부터 회복"

조승리 기자
2020-03-20 08:31:16
0
삼성SDI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과도한 주식 매도로 사업가치가 10년 전으로 되돌려졌지만 3분기부터는 수요가 서서히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삼성SDI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에 억눌린 수요 3분기부터 회복"

▲ 전영현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


장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20일 삼성SDI 목표주가를 34만 원에서 26만 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삼성SDI 주가는 19일 18만3천 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장 연구원은 “한 달 동안 삼성SDI의 시가총액이 10조 원 줄어들었다”며 “현재 주가는 소형전지와 중대형 2차전지 가치를 4조 원대로 평가하는 것으로 중대형 2차전지사업이 존재하지 않던 10년 전의 평가와 같다”고 말했다.

삼성 SDI의 주가 급락에는 코로나19 이슈의 장기화, 전방시장인 스마트폰과 전동공구, 전기차 등의 수요 침체, 유럽의 친환경정책 변화 우려 등도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장 연구원은 “코로나19의 영향에 따른 수요 차질이 2분기에 집중되겠지만 상반기 안으로 코로나19 상황은 진정될 것”이며 “3분기부터 전동공구, 전기차 등의 수요가 서서히 개선돼 4분기에는 억압수요까지 일정부분 들어올 것”이라고 내다봤다.

삼성SDI는 2020년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11조2113억 원, 영업이익 6648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43.9% 각각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코스피 코스닥 장중 동반상승 지속, OCI 대양금속 대한광통신 급등
  2. "삼성SDI 주가 상승 가능", 자동차전지 성장과 소형전지 매출회복
  3. 에코프로비엠 천보, 한국판 뉴딜정책에 전기차배터리소재 수혜 커져
  4. "LG화학 삼성SDI 주가 상승 가능", 테슬라와 배터리 협력 지속 전망
  5. LG화학 SK이노베이션 삼성SDI 주가 올라, 그린뉴딜에 2차전지주 강세
  6. 한수원 실적 나빠져, 정재훈 신재생에너지 비중 높이기 재원마련 부담
  7.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8.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플러스 1억 화소 카메라 탑재할 듯”
  9. 두산밥캣 코로나19에 매각설까지, 박성철 재연임 출발부터 내우외환
  10. [오늘Who]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되나, 정몽규 이동걸 속내 복잡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4. 4 두산밥캣 코로나19에 매각설까지, 박성철 재연임 출발부터 내우외환
  5. 5 MBK파트너스 8조 펀드 조성, 코로나19로 신중한 투자기조 가능성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