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최순실 저격수' 노승일 포함 '총선인사' 4명 영입

안정문 기자
2020-03-11 16:11:41
0
'최순실 저격수'로 이름을 떨친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이 민생당에 입당했다.

민생당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최고위원회를 열고 노승일 전 부장의 영입을 발표했다.
민생당, '최순실 저격수' 노승일 포함 '총선인사' 4명 영입

▲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노 전 부장은 이날 열린 인재 영입행사에서 "민생당, 국민과 함께 호흡하고 낮은 자세로 국민의 뜻을 받들겠다"고 말했다.

그는 2019년 말 21대 총선에서 광주 광산을 지역구에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으나 민생당 후보로 총선에 나서게 됐다.

노 전 부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선실세로 불렸던 최순실씨가 2015년 8월 삼성그룹에서 딸 정유라씨의 승마훈련을 지원받기 위해 독일에 설립한 코레스포츠(비덱스포츠)에서 재무를 맡았다.

국정농단 조사특별위원회 청문회에서 정씨의 독일 정착을 계획한 최씨의 행적, K스포츠재단에서 대통령 순방 문화공연을 준비했던 일 등을 녹취 파일과 같이 공개해 주목받았다.

민생당은 같은날 김기옥 국가원로회의 위원, 박순옥 여주대학교 간호학과 교수, 추민아 남부대 교양학부 교수 등 분야별 전문가도 영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안정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미래에셋대우 상장주관 명성회복, 최현만 '젊은 피' 앞세운 공격의 성과
  2. [오늘Who] 이성구, 안트로젠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고비 남았다
  3. 강원랜드 코로나19에 문닫자 지역 썰렁, 특별법 연장없는 두려움 커져
  4.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상승 가능", 신제품 출시로 실적 고성장세
  5. 5G스마트폰 승부 LG전자, 벨벳 비싸다는 해외반응에 가격책정 부담
  6. 박정국, 코로나19에 현대모비스의 중국 현대차 의존 벗기 의지 더 다져
  7. [채널Who] 전국구 BNK금융 가는 김지완, 증권 잘 아는 노련함이 무기
  8. 롯데건설 도시정비사업 1위 달려, 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더욱 절실
  9. 한국감정원, 한국부동산원 이름 바꿔도 공시가격 논란은 계속 부담
  10. [채널Who] 노량진 뉴타운이 뜨겁다, 투자할 때 이것만은 알아야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3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4. 4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