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부의장 주승용 총선 불출마, "나아갈 때와 물러날 때 고민 끝 결론"

고우영 기자
2020-03-10 11:56:14
0
주승용 국회부의장이 총선에 불출마한다.

주 부의장은 10일 페이스북을 통해 “21대 총선에 불출마하기로 결정했다”며 “수많은 시간, 밤잠을 설치며 ‘나아갈 때와 물러날 때’를 고민한 끝에 내린 결론”이라고 밝혔다.
 
국회부의장 주승용 총선 불출마, "나아갈 때와 물러날 때 고민 끝 결론"

주승용 국회부의장.


그는 “열정과 능력을 갖춘 새로운 인물이 여수의 미래를 열어 갈 수 있도록 후배들에게 자리를 내어 주는 것이 제 마지막 소임”이라고 덧붙였다.

20대 총선에서 국민의당을 지지해준 호남 지역민에게 사죄했다.

주 부의장은 “국민의당은 호남 지역민들의 성원에 힘입어 지난 총선에서 38석을 얻었지만 대선에서 패배해 분열했다”며 “이제 민생당으로 통합했지만 호남 지역민들에게 제대로 된 사죄를 아직 못했다”고 말했다.

주 부의장은 1991년 전남도의원으로 정치에 입문한 뒤 여천군수, 초대 통합여수시장을 거쳐 전남 여수을에서만 4선 국회의원을 지냈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017년 대선에서 패배한 뒤 호남계 의원들이 당을 이탈할 때 바른정당과 합당한 바른미래당에 남았다. 20대 국회 후반기 부의장에 올랐고 호남 3당 합당으로 탄생한 민생당에 당적을 뒀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김상희 첫 여성 국회부의장 굳혀, 통합당은 정진석 추대 가능성
  2. 민주당, 국회의장후보에 박병석 국회부의장후보에 김상희 추대
  3. [채널Who] 친환경 선박기술 힘쏟는 남준우, 삼성중공업 주가도 좌우
  4.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5. 알버트 비어만, 정의선 신뢰로 현대차 '목적기반 모빌리티' 초석 놓는다
  6. 현대건설, GTX-C 수주전에서 GTX-A 패배 교훈삼아 자존심 회복할까
  7. 에어쿠션 기억하는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맞춤형 화장품 열고 싶다
  8. 현대카드 올해 안 상장 추진, 정태영 글로벌 진출로 성장성 증명하나
  9. "삼성디스플레이 신규투자는 중소형보다 대형패널에 집중될 듯"
  10. 배재훈, HMM 스마트선박 적합한 종합상황실로 IT접목 종착지 도달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스마트폰 부활 위해 이연모 필두로 피처폰 영광의 주역 모이다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3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4. 4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