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진을에서 민주당 고민정 46.1%, 통합당 오세훈 42% 접전

최영찬 기자
2020-03-03 11:13:26
0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과 미래통합당 오세훈 전 서울특별시장이 서울 광진을 선거구에서 접전을 펼치고 있다. 

3일 여론 조사기관인 리얼미터가 2월29일부터 이틀 동안 서울시 광진구을 유권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제21대 총선 여론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국회의원 후보 가상대결에서 고 전 대변인과 오 전 시장이 각각 46.1%, 42.0%의 지지를 받아 박빙인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 광진을에서 민주당 고민정 46.1%, 통합당 오세훈 42% 접전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왼쪽)과 오세훈 전 서울특별시장.


기타 후보를 꼽은 응답은 2.6%였으며 지지후보 없음은 4.1%, 잘 모름은 5.3%로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고 전 대변인과 오 전 시장의 공천이 확정된 뒤 실시된 첫 여론조사다.

연령별 지지도는 18~29세 이하, 50대에서 고 전 대변인과 오 전 시장이 각각 43.9%대 36.3%, 43.9%대 48.7%로 오차범위 안에서 접전을 펼치는 것으로 집계됐다.

고 전 대변인은 30대, 40대에서 각각 54.5%, 55.9%의 지지를 받았고 오 전 시장은 각각 39.5%, 32.8%의 지지를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60세 이상에서는 오 전 시장이 51.5%의 지지를 받아 고 전 대변인(36.3%)에 앞섰다.

21대 총선 프레임에 관한 공감도를 놓고 야당심판론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47.2%, 정권심판론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43.6%로 나타났다.

성별을 분석하면 여성은 고 전 대변인을 48.5%나 지지했지만 오 전 시장은 35.5% 지지에 그쳤다.

남성은 고 전 대변인을 43.5%, 오 전 시장을 49.0%로 지지해 접전으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43.2%, 미래통합당 34.6%, 민생당 3.9%, 정의당 2.4%, 국민의당 2.2%, 우리공화당 2.1%, 민중당 0.6% 순으로 집계됐다. 기타정당은 1.7%, 무당층은 8.2%다.

뉴시스가 리얼미터에 의뢰한 이번 여론조사는 2월29일~3월1일 서울 광진구을 국회의원 선거구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539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전체 응답률은 4.9%.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4.2%포인트다.

이 여론조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외국언론 "한국은행 28일 금리 인하 가능성, 0.5%포인트 내릴 수도"
  2. 조용병 김정태, 신한금융 하나금융 힘합쳐 해외 인수합병 '큰 손' 되나
  3. SK하이닉스 1분기 낸드플래시 점유율 5위 회복, 삼성전자 1위 지켜
  4. SK 주식 매수의견 유지, "SK바이오팜 이어 상장대기 계열사 줄줄이"
  5. 쿠팡, 아마존을 닮고 싶어도 코로나19 부실대응만은 달라야 한다
  6. SK바이오팜 이어 지아이이노베이션, NH투자증권 바이오 상장 강자로
  7. 도로공사 발주공사에서 사망사고 너무 많다, 김진숙 뿌리부터 손보나
  8. 현대미포조선 목표주가 높아져, "LPG추진선박 수주기회 활짝 열려"
  9. 한국전력, 남아공 석탄화력발전 현지 반발에 탄소 저감기술로 설득전
  10. [오늘Who] 대선주자 지지도 오른 이재명, 대법원 빠른 판결 원하다
TOP

인기기사

  1. 1 공급과잉 마스크 수출 허용, 케이엠 웰크론 해외에 팔 곳은 넘친다
  2. 2 조선3사, 카타르에서 하반기 대규모 LNG운반선 수주 가시화
  3. 3 [Who Is ?] 이용섭 광주광역시 시장
  4. 4 SK바이오랜드 주가 초반 급락, 최대주주 SKC의 보유지분 매각 추진
  5. 5 바이오주 대부분 내려, SK바이오랜드 메지온 '급락' 셀리버리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