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봄철 안정적 전력 공급 위해 5월 말까지 설비 특별점검

김지효 기자
2020-03-01 17:34:58
0
한국전력공사가 봄철 안정적 전력 공급을 위해 전력설비를 점검한다.

한국전력은 날이 풀리고 건조해지는 봄철을 대비해 5월 말까지 전력설비를 특별점검한다고 1일 밝혔다.
 
한국전력, 봄철 안정적 전력 공급 위해 5월 말까지 설비 특별점검

▲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


한국전력은 건조한 날씨에 따라 전력 설비가 고장나는 것을 막기 위해 3~5월 산악 경과지(배전선로가 지나는 지역)와 주변 선로에 설치된 전봇대 201만 기를 정밀점검하고 보강을 시행하기로 했다.

앞서 2월에는 날이 풀리면서 지반이 약화하는 데 따른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축대와 하천 제방 인근 전봇대 65만 기에 특별점검과 긴급조치를 마쳤다.
 
한국전력은 전국 3천개 전력 설비에 전력 차단기를 투입한 차등 운전도 더욱 강화한다. 이는 주로 겨울철 건조기의 강풍·건조특보 등 기상상황에 맞춰 이뤄지는 것이다.

한국전력은 산악 경과지의 전력 공급방식을 고압에서 저압으로 바꾸고 강풍에 강한 새로운 기자재를 설치하겠다는 계획도 세웠다.

날이 풀리면 건축·토목 공사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만큼 공사현장 인근의 전력설비를 취약개소로 분류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관리감독도 강화한다.
 
봄철 산불 예방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지방 산림청 등 관련 기관과 협조하며 기상상황을 실시간으로 감시해 기상특보에 따라 해당 지역본부에서 비상상황실을 가동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HSD엔진 목표주가 상향, "카타르 LNG선 대거 발주하면 실적 더 늘어"
  2. 외국언론 “삼성 ‘갤럭시노트20플러스’는 노트20보다 길고 얇아져”
  3.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양회 뒤 경기부양책에 강한 실적회복 기대 품다
  4. 현대중공업 '안전경영' 흔들, 한영석 노조에 임단협 주도권도 내주나
  5. 신세계 센트럴시티 복개주차장 운영자 바뀌나, 롯데 HDC 후보로 꼽혀
  6. 대한항공 위기탈출 급한 조원태, 반도그룹 경영권 다툼 재공세에 부담
  7. [채널Who] 이재명 박원순 원희룡, 코로나19에 대선주자 위상 높아져
  8. 네이버 카카오 주가 고공행진, 은행과 IT기업 금융 세대교체 상징인가
  9.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10. 코로나19로 현대건설 삼성엔지니어링 ‘흐림’, 대림산업 GS건설 ‘맑음’
TOP

인기기사

  1. 1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2. 2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3. 3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지분 인수, 방시혁 "큰 시너지 만든다"
  4. 4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