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차화영 기자
2020-02-27 10:52:49
0
전국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기아차 노조)가 최근 벌어진 쏘렌토 하이브리드모델의 사전계약 중단사태를 두고 경영이 책임질 것을 요구했다.

기아차 노조는 27일 소식지를 내고 “쏘렌토 신차 양산을 앞두고 친환경차 인증 오류 등 문제로 기아차의 이미지가 심각하게 훼손됐다”며 “박한우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들은 반드시 책임을 져야 한다”고 말했다. 
 
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 최종태 전국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 지부장.


노조는 “그동안 쏘렌토 신차 개발과 양산일정 준수를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며 “하지만 경영진의 안일한 판단으로 기아차를 사랑하는 고객과 3만 조합원에 상처를 입혔다”고 덧붙였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에게 이 사태를 지켜보기만 할건지도 물었다.

노조는 쏘렌토 하이브리드모델 사전계약 중단사태로 안게 될 비용손실을 누가 책임질 것이냐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브랜드 이미지를 바꾸기 전에 고객 신뢰를 되찾는 게 먼저라고 강조했다. 

노조는 “회사는 하반기부터 전용 전기차 개발과 연계해 새로운 엠블럼을 도입한다고 발표했다”며 “기아차 브랜드 이미지를 바꾸기 전에 신뢰회복이 우선”이라고 말했다.  

기아차는 20일 4세대 쏘렌토의 사전계약에 들어갔다. 하지만 하루 만인 21일 쏘렌토 하이브리드모델이 친환경차 세제혜택대상이 아니라는 점을 뒤늦게 파악했다며 하이브리드모델의 사전계약을 중단했다. 디젤모델의 사전계약은 계속 진행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차화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4월1주차] 비즈니스피플 주간 기업 임원인사 동향
  2. 현대차 기아차, 중국 코로나19 진정과 함께 3월 판매량 회복세
  3. [4월7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4. [4월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5. 삼성전자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2분기부터 제품 출하량 감소"
  6. 강원랜드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카지노 휴장 연장 가능성"
  7. 올레드TV 제조사 늘어, LG디스플레이 광저우공장 정상가동 다급
  8. 조원태, 대한항공 정부 지원받기 위해 알짜 호텔도 매물로 내놓을까
  9. 대한항공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창사 이래 가장 어려운 시기"
  10. SBI저축은행 OK저축은행, 제로금리에도 예금금리 오히려 올리는 까닭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4. 4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녹십자랩셀과 녹십자셀 '급등' 파미셀은 하락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