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의심 직원 음성 판정 받아

홍지수 기자
2020-02-21 17:11:39
0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의심된 GS건설 직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21일 GS건설에 따르면 대구에서 코로나19 46번 확진자와 같은 병원을 이용해 접촉이 의심된 GS건설 본사 직원이 선별진료소 검진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GS건설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의심 직원 음성 판정 받아

▲ GS건설 로고.


GS건설 관계자는 “19일 자가격리하고 검진을 했던 직원의 검사결과는 음성으로 판정됐다”며 “이 직원은 만일을 대비해 2주 동안 재택근무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GS건설은 긴급방역을 마무리한 서울 종로구 본사 16층도 개방하기로 했다. 16층은 이 직원이 일하고 있던 곳으로 그동안 출입이 통제됐다. 

검사결과가 나올 때까지 재택근무를 하던 16층 일부 직원들도 이날부터 정상근무한다. 

이번에 음성 판정을 받은 직원은 GS건설 환경CM팀 소속으로 8~14일 휴가기간에 46번 확진자가 근무했던 대구 더블유(W)병원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17일부터 본사에 출근했고 19일 병원으로부터 주의를 기울여 달라는 문자를 받았다. 

GS건설은 이 직원을 즉각 퇴근조치하고 16층 출입통제와 긴급방역을 시행했다. 

GS건설은 직원들에게 대구경북지역 출장 및 방문 자제와 개인 마스크 착용 및 철저한 위생관리를 권고하고 있다. 

외부인 출입통제를 강화하고 1층 로비 열감지기 가동, 층별 손소독제 비치 등 선제적 예방조치를 지속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임병용 GS건설 작년 보수 23억, 삼성물산 최치훈 29억 이영호 13억
  2. GS건설의 자이에스앤디, 중소형 주택개발 공략해 본격 성장 가능
  3. GS건설에서 허창수 작년 보수 55억 받아, 임병용은 23억 수령  
  4. 임병용, GS건설 주주총회에서 “중장기 성장동력 확보에 힘쓰겠다”
  5. 뉴욕증시 3대 지수 하락, 유동성 공급 확대에도 코로나19 공포 지속
  6. 제이콘텐트리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영화부문 실적 악화"
  7. "오리온 주가 오를 힘 다져", 중국 대형마트 판매채널에서 매출 호조
  8. [Who Is ?]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9. 박용만 두산인프라코어 작년 보수 40억 받아, 박정원 두산에서 31억
  10. 코로나19로 개미들 증시 대거 입성, 키움증권 위탁매매수수료 급증
TOP

인기기사

  1.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2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4. 4 바이오주 뛰어, 녹십자랩셀 텔콘RF제약 올릭스 '상한가' 메지온 '하락'
  5. 5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