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인보사 사태' 임상개발 주도한 코오롱생명과학 임원 재조사

나병현 기자
2020-02-17 17:22:38
0
검찰이 ‘인보사 사태’와 관련해 코오롱생명과학 임원을 다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이창수 부장검사)는 17일 김모 코오롱생명과학 상무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
 
검찰, '인보사 사태' 임상개발 주도한 코오롱생명과학 임원 재조사

▲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를 만든 코오롱생명과학의 서울 강서구 마곡동로 본사 전경.<연합뉴스>


김 상무는 2017년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인보사 국내 판매 허가를 받는 과정에서 허위자료를 제출한 혐의를 받는다.

김 상무는 코오롱생명과학 바이오신약연구소장으로 재직하며 인보사 개발을 주도했다. 

검찰은 지난해 김 상무의 구속영장을 두 차례 청구했지만 법원은 이를 모두 기각했다.

당시 영장전담 판사는 “범죄사실의 소명 정도와 추가된 범죄사실과 관련한 피의자의 관여 정도에 비춰 볼 때 구속의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2017년 식약처로부터 인보사를 국내 첫 유전자 치료제로 허가받았다.

하지만 인보사의 주성분 가운데 하나가 종양유발 가능성을 지닌 신장세포인 것으로 드러나면서 지난해 3월 판매와 유통이 중단됐고 5월 품목허가가 취소됐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바이오주 대부분 올라, 신라젠 파미셀 '상한가' 알테오젠 '하락'
  2. 코오롱티슈진 상장폐지 이의신청서 제출, 거래소 4월16일 심의 예정
  3. 연구개발 강한 한성수, 코오롱티슈진 상장폐지 위기의 구원투수 될까
  4. 메디톡스 주가 초반 급락, 검찰 대표 정현호 구속영장 청구
  5. 검찰 메디톡스 대표 정현호 구속영장, 의약품 불법제조와 유통 혐의
  6. 통합당 안상수 검찰에 윤상현 고발, “공천반발해 다수 탈당은 거짓”
  7. 코오롱생명과학 대표에 박문희, 코오롱티슈진 대표에 한성수
  8. 코로나19로 개미들 증시 대거 입성, 키움증권 위탁매매수수료 급증
  9. 가스공사, LNG 수요 증가에 코로나19로 악화한 실적개선 희망 걸어
  10. 박대우, GC녹십자랩셀 면역세포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시간과 싸움
TOP

인기기사

  1.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2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4. 4 바이오주 뛰어, 녹십자랩셀 텔콘RF제약 올릭스 '상한가' 메지온 '하락'
  5. 5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