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경제부처 협력해 코로나19 극복하고 확실한 변화 보여야”

이상호 기자
2020-02-17 16:06:09
0
문재인 “경제부처 협력해 코로나19 극복하고 확실한 변화 보여야”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에서 열린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등 4개 경제부처 업무보고 자리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올해 확실한 경제성과를 위해 부처 사이 협력으로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17일 청와대에서 열린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등 4개 경제부처 업무보고 자리에서 “경제부처들은 올해 민생과 경제에서 확실한 변화를 보여줄 막중한 과제를 안고 있다”며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어깨가 더 무거워졌다”고 말했다.

그는 “더 어깨가 무거워진 올해 국민들께서 확실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고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경제부처가 지난해 일본의 수출규제에 함께 대응해 어려움을 이겨냈다는 점을 들며 코로나19 사태 대응에서도 부처 사이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고 바라봤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경제부처의 활동 가운데 가장 뜻깊었던 것은 일본의 수출규제 대응이었다”며 “정부·기업·국민, 민·관이 혼연일체가 돼 단 한 건의 생산차질도 없이 어려움을 이겨냈다”고 말했다.

그는 “그 성과도 기쁘지만 그 과정을 더 소중하게 여긴다”며 “이번 코로나19 대응에서도 범부처적 협업이 빛난 만큼 앞으로 코로나19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경제 활력을 되찾는데도 강력한 대책과 함께 경제부처 사이 빈틈없는 협업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국민을 향해서는 ‘착한 임대인 운동’ 등 상생 움직임에 감사의 뜻을 보이며 정부의 대응을 향한 신뢰도 부탁했다.

문 대통령은 “지금 전주시를 비롯한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19 피해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건물주들의 자발적 상가임대료 인하운동이 일어나고 있다”며 “착한 임대료 운동에 깊이 감사드리면서 범정부적 강력한 지원과 함께 상가 임대인과 상가 임차인 사이에서도 상생의 노력이 함께 펼쳐지기를 바라 마지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는 끝까지 긴장하며 방역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민들께서도 정부의 대응을 믿고 각자의 안전수칙을 지키면서 정상적 일상활동과 경제활동으로 복귀해 주실 것을 다시 한 번 당부 드린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문재인 지지율 57.8%로 올라, 코로나19 대응 긍정평가 70% 넘어서
  2. 유엔 "코로나19로 세계경제 규모 1% 축소 추정, 빈부격차도 확대"
  3. 문재인, 세계 보건의 날 맞아 “간호사는 국민 생명 지키는 숨은 일꾼”
  4. 문재인, WHO 사무총장으로부터 세계보건총회 기조발언 요청받아
  5. 농협경제지주 공영홈쇼핑과 화훼농가 돕기, 장철훈 "희망 준다"
  6. 문재인 지지율 52.9%로 올라 올해 최고, 50대와 가정주부 지지 늘어
  7. JP모건 "코로나19 최악의 시나리오 준비, 2008년 금융위기보다 심각"
  8. [Who Is ?]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9. [Who Is ?]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10. 전경련 "코로나19로 한국 15대 주력품목 수출 10% 가까이 줄 수도"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