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젠, 치료법 없던 교모세포종의 새 진단법과 치료제 가능성 확보

나병현 기자
2020-02-17 12:10:57
0
마크로젠이 근본적 치료법이 없는 교모세포종에 새로운 진단법과 표적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제시했다.

마크로젠은 악성 뇌종양인 '교모세포종 암 줄기세포 바이오마커(생체지표)'와 관련해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17일 밝혔다.
 
마크로젠, 치료법 없던 교모세포종의 새 진단법과 치료제 가능성 확보

▲ 양갑석 마크로젠 대표이사.


이번 특허는 교모세포종 암 줄기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나타나는 다수의 유전자를 검출하고 이를 암 진단 생체지표의 용도 및 항암제·억제제 스크리닝을 위한 용도로 제시하는 기술이다.

특허 이름은 ‘암 줄기세포 특이적 바이오마커’다.

마크로젠 연구팀은 우선 암 줄기세포를 생성하기 위해 특정조건에서 교모세포종 세포를 배양했다.

배양된 교모세포종 세포에서 줄기세포 생체지표인 SOX2가 발현되었으며 이를 통해 연구팀은 교모세포종 세포가 암 줄기세포로 변환되었음을 확인했다.

이렇게 생성된 암 줄기세포를 분석해 교모세포종 암 줄기세포의 존재를 예측할 수 있는 다수의 새로운 생체지표를 발굴했다.

종양 내부는 매우 이질적이고 다양한 세포 집합으로 이루어져 있어 종양의 근원세포인 암 줄기세포만을 찾아내기조차 매우 어렵고 높은 기술력을 필요로 한다. 이 때문에 암 줄기세포의 존재를 확인할 수 있는 생체지표를 발견해야 할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대두되고 있다.

이번 특허 기술은 교모세포종 줄기세포가 암을 근본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치료제 개발의 대상이 되는 만큼 해당 생체지표를 활용해 새로운 진단법과 표적치료제 개발의 가능성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양갑석 마크로젠 대표이사는 “특정 암 줄기세포를 정확하게 식별하는 데 높은 기술력이 요구되는 가운데 마크로젠이 이번 교모세포종 암 줄기세포 생체지표를 다수 발굴하면서 기술력을 입증했다”며 “향후 암 줄기세포의 선택적 치료제, 억제제 개발을 위해 다국적제약사와 업무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마크로젠 미주법인 소마젠, 코스닥 기술특례상장 증권신고서 제출
  2. 현대엘리베이터 승강기 유지관리사업 제동, 송승봉 취임 뒤 최대위기
  3. 대림산업, 코로나19에도 올해 영업이익 1조 낼 정도로 탄탄해
  4.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5. "산유국 감산 합의해도 경제회복 기대심리 동반해야 유가 상승"
  6. 서울 영등포갑, 민주당 김영주 아성에 통합당으로 변신한 문병호 붙어
  7.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케이블TV 인수전 수면 아래 눈치작전
  8.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9. 현대차, 새 투싼 하이브리드모델 앞세워 준중형SUV 침체 뚫어낼까
  10. GC녹십자 목표주가 상향, "백신 수출과 코로나19 진단 유통 늘어"
TOP

인기기사

  1. 1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3. 3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4. 4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계속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