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면역항암제와 백신 병용임상을 미국 식품의약국 승인받아

나병현 기자
2020-02-17 11:29:03
0
제넥신이 T세포 면역증강제 ‘하이루킨-7’과 백신의 병용임상을 미국에서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제넥신의 관계사인 미국 소재 네오이뮨텍이 항암치료를 받은 노년층을 대상으로 하이루킨-7과 백신의 병용임상에 관해 13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승인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제넥신, 면역항암제와 백신 병용임상을 미국 식품의약국 승인받아

▲ 성영철 제넥신 대표이사 회장.


하이루킨-7은 기존의 면역항암제(면역관문억제제)와 작용기전이 다른 면역항암제다.

기존 면역항암제는 면역관문을 제거해 T세포(면역세포)가 암을 공격하는 반면 하이루킨-7은 면역세포 수를 늘려 암을 치료하는 방식이다.

하이루킨-7과 백신의 병용임상은 세포 수가 부족한 노년층에서 T세포 수를 증가시켜 백신 효력을 높이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된다.

노년층은 상대적으로 T세포 수가 낮기 때문에 감염에 취약하며 백신을 투여하더라도 충분한 면역반응의 유도가 잘 안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 이번 중국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2020년 란셋(Lancet)에 발표된 문헌에 따르면 2019년 코로나19 감염 환자의 63%에서 T세포 결핍이 확인됐다. T세포 수가 낮은 감염환자는 중환자실 치료가 필요한 비율이 약 5.7배 높았다.

또 후속 보고에서도 99명 감염환자 가운데 11명이 사망했으며 그 중 8명은(73%) T세포가 부족한 상태인 것이 밝혀졌다. T세포 숫자 결핍과 코로나19 감염에 의한 사망률이 정확히 비례한다는 것이 입증된 것이다.

제넥신 관계자는 “하이루킨-7이 면역항암제 외에도 치사율이 높은 바이러스 감염의 예방목적으로 사용 가능할뿐 아니라 상용화된 바이러스 백신의 효과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강스템바이오텍, 줄기세포 치료제를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 신청
  2. 케이엠더블유 RFHIC, 5G통신 인프라 확대정책의 수혜기업으로 꼽혀
  3. 국제유가 사흘 만에 떨어져, 산유국들 감산 논의에 어려움 예상
  4. [오늘Who] 산업은행이 지원하면 쌍용차 살 수 있나, 이동걸 선택 주목
  5. 청주 흥덕구, 장관 지낸 민주당 도종환과 4선 통합당 정우택 뜨거워졌다
  6. [오늘Who]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만은 어쨌든 피하고 싶다
  7. [시승기] 현대차 새 아반떼 참 달라졌다, 세련된 날렵함에 뛰어난 연비
  8. SK하이닉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메모리 가격 상승세 주춤"
  9. 현대엘리베이터 승강기 유지관리사업 제동, 송승봉 취임 뒤 최대위기
  10. 대림산업, 코로나19에도 올해 영업이익 1조 낼 정도로 탄탄해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