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램시마SC 임상결과, 유럽학회의 '톱10 하이라이트'에 뽑혀

나병현 기자
2020-02-16 11:21:17
0
셀트리온이 유럽학회에서 발표한 자가면역질환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램시마SC의 임상결과가 데이터의 정확도와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셀트리온은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2020 유럽 크론병 및 대장염학회(ECCO)’에서 발표한 램시마SC의 염증성 장질환(IBD) 적응증 임상결과가 ‘톱10 하이라이트’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셀트리온 램시마SC 임상결과, 유럽학회의 '톱10 하이라이트'에 뽑혀

▲ 숌론 벤 호린 이스라엘 텔아비브대학 셰바 메디컬센터 교수가 14일 ECCO 학회에서 구술발표를 하고 있다. 


셀트리온은 구술 발표에서 크론병(CD)과 궤양성 대장염(UC) 환자 131명을 대상으로 1년 동안 진행한 램시마SC 임상1상의 유효성 및 약동학, 안전성 등을 측정한 임상 데이터를 공개했다.

임상은 6주차부터 54주까지 램시마SC를 계속 투여한 환자군과 램시마IV(정맥주사제형) 투여에서 30주차에 램시마SC로 교체한 환자군으로 나눠 진행됐다. 두 집단 모두 혈청 약물 농도와 치료효과가 유지되는 것을 확인했다.

이는 치료 초기에 램시마IV로 효과를 극대화하고 이후 램시마SC를 통해 약물 효과를 유지하며 병원 방문 없이 환자 스스로 투여를 가능하게 하는 ‘듀얼 포뮬레이션’ 전략을 뒷받침하는 결과로 평가된다.

램시마SC는 지난해 11월 류마티스 관절염(RA) 적응증으로 유럽의약품청(EMA)의 판매 승인을 받았다.

셀트리온은 램시마SC의 적응증을 류마티스관절염에 이어 염증성 장질환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올해 중순까지 염증성 장질환 적응증을 순차적으로 확보하고 레미케이드, 휴미라, 엔브렐 등이 주도하고 있는 50조 원 규모의 글로벌 TNF-α(자가면역질환) 억제제시장에서 10조 원 규모의 시장을 창출하겠다”며 “임상 결과가 세계적 학회로부터 인정을 받으면서 시장 진출은 더욱 가속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해외언론 “사우디아라비아 최대 10척 놓고 현대미포조선과 중국 경합”
  2.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LNG추진 원유운반선 최대 5척 수주한 듯”
  3. 통합당 배현진 정진석 이혜훈 김근식, 총선에서 살아 보수지평 넓힐까
  4. [시승기] 현대차 새 아반떼 참 달라졌다, 세련된 날렵함에 뛰어난 연비
  5. 한국전력 나주시, 한전공대 허가로 4세대 방사광가속기 유치 기선잡아
  6. 손태승, 우리금융 인수대상을 푸르덴셜생명에서 아주캐피탈로 바꾸나
  7. 김지찬, 유도무기 미국 공인에 LIG넥스원 해외수주 힘받아
  8. 앤디포스 코로나19 진단 만족 못 해, 김장호 노벨상 석학과 백신 개발
  9. 이자 내기 바쁜 한국전력 발전자회사, 한전공대 설립비 대기 부담 안아
  10. 에쓰오일은 언제 감산할까, 모기업 사우디아라비아 아람코에 달려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