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은행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김지완 “포용적 금융 확대”

김용원 기자
2020-02-14 14:40:37
0
BNK부산은행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김지완 “포용적 금융 확대”

▲ (왼쪽부터)빈대인 BNK부산은행장과 오거돈 부산광역시장, 김지완 BNK금융지주 대표이사 겸 회장이 2월14일 부산시청에서 코로나19 피해기업 금융지원 협약식에 참석하고 있다. <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이 부산광역시와 손잡고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피해를 본 기업과 자영업자에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부산은행은 14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시와 ‘코로나19 피해 극복 및 포용금융 확대’ 업무협약을 맺었다.

오거돈 부산시장과 김지완 BNK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 빈대인 부산은행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부산 소재 기업과 영세 자영업자에 모두 1500억 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실시하는 내용이다.

지원대상에 해당하는 중소기업은 업체당 최대 1억 원까지 최저 연 1.5%의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부산은행은 신용등급이 낮은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를 위한 저금리 대출도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금융지원이 시행되는 동안 대출만기가 돌아오는 대상기업은 최장 1년까지 만기를 연장하거나 분할상환을 유예할 수 있다.

부산은행은 금융지원 이외에도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방역용품 5억 원어치를 구매해 부산 전통시장에 기증하고 방역활동도 실시하기로 했다.

김지완 회장은 “지역 경제의 밑바탕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이 안정적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 포용적 금융을 확대하고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BNK부산은행 노사 코로나19 위기극복 협력, 빈대인 "고객 최우선"
  2. 삼성바이오로직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공장 가동률 높아질 가능성"
  3. 두산인프라코어 두산밥캣, 지배구조 바뀌면 주식 저평가 해소 가능
  4. [오늘Who] 이문환 향한 신뢰, 케이뱅크 주주 참여 증자로 기사회생
  5. 윤호영 카카오뱅크 상장 순항, 한국투자금융 김주원 김광옥 합류 '든든'
  6.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서버와 PC 반도체 수요 강세 지속"
  7. 경기 고양병, 민주당 홍정민이 통합당 변신한 김영환 재기 가로막을까
  8. 에코프로 나노, 대기관리권역제도 전국 확대에 사업기회 넓어져
  9.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10. 채권단, 두산중공업 자구안 잣대로 '아시아나항공 수준'을 제시하다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거래소, 신풍제약 주가 급등에 7일 하루 주식 매매거래 정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