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보통주 1주당 2200원 배당, 구광모 배당액 569억으로 늘어

김디모데 기자
2020-02-13 18:00:03
0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LG에서 570억 원을 배당받는다.

LG는 2019년 결산배당으로 보통주 1주당 2200원, 우선주 1주당 2250원을 현물배당한다고 13일 밝혔다. 
 
LG 보통주 1주당 2200원 배당, 구광모 배당액 569억으로 늘어

구광모 LG그룹 회장.


2018년 보통주 1주당 2천 원, 우선주 1주당 2050원을 결산배당한 것보다 200원씩 증가했다.

이에 따라 LG 최대주주인 구광모 회장은 569억4천만 원을 배당받게 됐다. 2019년 517억6천만 원을 배당받은 것보다 배당액이 10% 증가했다.

구 회장은 LG 보통주 2588만1884주(15.0%)를 보유하고 있다. 2018년 부친 구본무 전 회장으로부터 1512만2169주(8.8%)를 상속받아 최대주주에 올랐다.

구 회장은 5년에 걸쳐 상속세를 연부연납하고 있다. 연간 1천억 원 이상의 상속세를 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서울 영등포갑, 민주당 김영주 아성에 통합당으로 변신한 문병호 붙어
  2. 양주 민주당 정성호 교통공약 4선 도전, 통합당 안기영 정권심판 맞서
  3.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4. 현대엘리베이터 승강기 유지관리사업 제동, 송승봉 취임 뒤 최대위기
  5. 대림산업, 코로나19에도 올해 영업이익 1조 낼 정도로 탄탄해
  6.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7. "산유국 감산 합의해도 경제회복 기대심리 동반해야 유가 상승"
  8. 부산 해운대갑, 민주당 유영민 장관 경력 갖춰 통합당 하태경에 재도전
  9. 현대차그룹, 정의선 의지 실어 미래차 개발에서 코드42와 동행 계속
  10. 해외언론 “현대미포조선, 메탄올 추진 MR탱커 7척 3억 달러 수주”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4. 4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녹십자랩셀과 녹십자셀 '급등' 파미셀은 하락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