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코로나19' 피해기업 금융지원 이행현황 점검회의 열어

김용원 기자
2020-02-13 10:57:50
0
금융위원회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과 관련해 내놓은 금융부문 대응방안이 금융업권에서 잘 이행되고 있는지 점검하는 회의를 열었다.

금융위는 13일 정부서울청사 대회의실에서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이 주재하는 '코로나19 금융부문 이행 점검회의'를 열었다.
 
금융위, '코로나19' 피해기업 금융지원 이행현황 점검회의 열어

▲ 금융위원회 로고.


7일 발표한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등 금융부문 대응방안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지 확인하고 향후 계획을 논의하기 위한 회의다.

금융감독원과 IBK기업은행, 신용보증기금 등 정책금융기관은 11일까지 3일동안 약 6천건의 신규대출 및 보증 관련한 문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로 숙박업과 여행업, 음식점 등을 운영하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문의가 많았다.

금융지원을 시행하는 정책금융기관은 현재까지 모두 96곳의 피해기업을 지원했고 약 201억 원의 신규대출 등 자금을 공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중은행도 23개 피해기업을 대상으로 약 106억 원을 지원했고 카드회사들은 25억 원 규모의 자금에 금리 인하와 연체료 할인 등 혜택을 제공했다.

금융위는 "금융권 이행 현황을 주기적으로 점검해 필요한 기업에 자금지원이 빠르고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필요하다면 추가 자금지원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미국 코로나19 사망 1만 명 넘어서, 스페인 이탈리아 하루 사망도 늘어
  2. LG생활건강, 중국법인 성장과 온라인 확대로 2분기 실적회복 가능
  3. 앤디포스 코로나19 진단 만족 못 해, 김장호 노벨상 석학과 백신 개발
  4. 마사회, 과천 경마공원 포함 모든 사업장 운영중단을 23일까지 연장
  5. "삼성전자 1분기 실적은 기대이상, 반도체 개선세 예상보다 좋아"
  6. 스타벅스코리아, 코로나19에 전국 매장 테이블 사이 간격 넓혀
  7. “SK텔레콤 주가 상승 예상”, 코로나19에도 통신과 비통신 모두 양호
  8. 강신호, 코로나19로 CJ제일제당 미국 B2B시장 공략 미뤄져 아쉬움
  9. 오가닉티코스메틱 장중 상한가, 마스크 생산 시작하고 중국에 수출
  10. 두산밥캣, 코로나19로 미국 생산공장 4곳의 가동을 2주간 중단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