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 상향, "글로벌 위탁개발 생산 수요 확대"

최석철 기자
2020-02-13 08:35:18
0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글로벌 바이오업체의 증가로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 생산(CDMO)업체들의 실적이 좋아지고 있는 데다 올해 미국 항암제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할 것으로 전망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 상향, "글로벌 위탁개발 생산 수요 확대"

▲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


구완성 NH투자증권 연구원은 13일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를 52만 원에서 63만 원으로 높였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했다.

12일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는 53만 원에 거래를 마쳤다.

구 연구원은 “세계에서 바이오벤처기업이 늘어나면서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 생산의 수요 증가 및 주요 기업들의 실적이 가파르게 높아지고 있다”며 “증시에서도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 생산산업을 향한 재평가가 일어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봤다.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 생산업체는 매출기준으로 1위 론자(Lonza), 2위 삼성바이오로직스, 3위 우시바이오(Wuxi biologic)가 있다.

이들의 최근 1개월 동안 주가 상승폭은 론자 16.8%, 삼성바이오로직스 21.4%, 우시바이오 17.5%로 나타났다.

각 업체들의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 생산부문 매출 증가폭을 살펴보면 론자 34.2%, 삼성바이오로직스 57.7%, 우시바이오 44.8%로 집계됐다.

올해 미국 항암제 바이오시밀러(복제약)시장이 본격적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됐다.

구 연구원은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상반기에 SB3(허셉틴 복제약), 하반기 SB8(아바스틴 복제약)을 미국에 출시하면서 항암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할 것”이라며 “올해 다수의 신제품 출시로 미국 바이오시밀러 시장이 본격적으로 성장국면에 접어드는 해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매출 1조255억 원, 영업이익 2471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보다 매출은 46.2%, 영업이익은 247.1%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비례대표에 사활 건 정의당 열린민주당 국민의당, 원내 3당 경쟁 치열
  2. 큐리언트 결핵 치료기간 줄일 신약 보인다, 남기연 기술수출 영글어
  3. 테마섹,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보유주식 6천억어치 매각 착수
  4. 외국매체 "애플, 아이폰9를 4월15일 공개하고 22일 판매"
  5. 조용병, 신한생명 오렌지라이프 합병 배수진 치고 '하나의 신한' 앞으로
  6. 쌍용차 G4렉스턴 디자인 공들여, 대형SUV 팰리세이드 독주 막을까
  7. SK이노베이션 목표주가 낮아져, "유가 급락과 코로나19로 실적 불안"
  8. 정재훈, 한수원 원전 기술 들고 수출로 실적개선 위해 동분서주
  9. AMD가 CPU 기세 무서워, 위탁생산 대만 TSMC는 삼성전자에 여유
  10. [오늘Who] 유럽에서 성공한 삼성바이오에피스, 고한승 이번에는 미국
TOP

인기기사

  1. 1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2. 2 바이오주 약세, 앱클론 유틸렉스 파미셀 '급락' 헬릭스미스는 올라
  3. 3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4. 4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상승,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후속임상 시작
  5. 5 랩지노믹스, 인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34억 규모 공급계약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