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일본여행 자제 여파로 작년 영업손실 3683억 봐

조장우 기자
2020-02-12 17:44:21
0
아시아나항공이 일본여행 자제 움직임 등 항공업황 악화로 2019년 영업손실 3683억 원을 봤다.

아시아나항공은 2019년 별도기준으로 매출 5조9538억 원, 영업손실 3683억 원을 낸 것으로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 일본여행 자제 여파로 작년 영업손실 3683억 봐

▲ 아시아나항공은 2019년 별도기준으로 매출 5조9538억 원, 영업손실 3683억 원을 낸 것으로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2019년 영업손실을 낸 것을 두고 한국과 일본 갈등에 따른 일본여행 자제 움직임과 저비용항공사 공급 확대로 경쟁이 심화된 것을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

아울러 미국과 중국 사이에 벌어진 무역분쟁에 따른 글로벌경기 둔화와 물동량 감소로 화물매출이 부진했고 환율 상승으로 외화비용이 증가한 것도 영업손실을 낸 이유로 분석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일본 노선 수요 회복이 더딘 상황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도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인수합병이 완료되면 대규모 신규 자금을 받을 수 있어 재무 안정성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유안타증권, '티레이더 배틀'앱에서 5월4일부터 주식 실전투자대회
  2. 국민연금, HDC현대산업개발 보유지분을 11.8%로 늘려
  3. [Who Is ?] 권순호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구본걸, LF 패션사업 온라인 오프라인 ‘투트랙’으로 실적회복에 안간힘
  5. 빗썸코리아 작년 흑자전환 성공, 가상화폐시장 침체로 매출은 줄어
  6. CJ제일제당, 가공식품 수요 급증해 1분기 영업이익 대폭 좋아져
  7. 한진칼 주가 23%대 '급등' 하나투어도 상승, 항공주 여행주 올라
  8. 동아에스티 목표주가 하향, “영업정지와 코로나19로 2분기 실적부진”
  9. 강원랜드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카지노 휴장 연장 가능성"
  10. 채권단, 두산중공업 자구안 잣대로 '아시아나항공 수준'을 제시하다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4. 4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녹십자랩셀과 녹십자셀 '급등' 파미셀은 하락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