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제약바이오협회 새 이사장에 이관순, 현 한미약품 부회장

조승리 기자
2020-02-12 17:26:23
0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사장으로 이관순 한미약품 부회장이 선임됐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12일 서울 방배동 제약회관에서 이사장단 회의를 열어 이 부회장을 제14대 이사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새 이사장에 이관순, 현 한미약품 부회장

이관순 한미약품 부회장.


이 부회장은 18일 이사회, 25일 정기총회 보고를 거쳐 임기를 시작한다. 임기는 2년으로 25일부터 2022년 2월23일까지다.

이 부회장은 1960년 태어나 대전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화학교육과를 졸업했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대학원에서 화학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1984년 한미약품 연구원으로 입사해 연구센터 소장을 거쳐 연구개발 본부장과 전무, 대표이사 사장, 부회장을 거쳤다.

이 부회장은 한미약품이 베링거인겔하임과 얀센, 사노피 등과 기술수출 계약을 맺는 과정에서 주도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제약업계의 건전한 발전을 이루고 국민 보건 향상에 기여할 목적으로 1945년 세워진 단체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사장단 회의는 개별제약사 대표 13명, 이사회는 이사장단을 포함해 51명으로 구성돼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서울 영등포갑, 민주당 김영주 아성에 통합당으로 변신한 문병호 붙어
  2.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케이블TV 인수전 수면 아래 눈치작전
  3.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4. 현대엘리베이터 승강기 유지관리사업 제동, 송승봉 취임 뒤 최대위기
  5. 대림산업, 코로나19에도 올해 영업이익 1조 낼 정도로 탄탄해
  6.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7. "산유국 감산 합의해도 경제회복 기대심리 동반해야 유가 상승"
  8. 쌍용건설 외형 회복한 김석준, 주택사업으로 수익성 높인다 
  9.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LNG추진 원유운반선 최대 5척 수주한 듯”
  10. 두산인프라코어 두산밥캣, 지배구조 개편돼도 실적에 영향은 거의 없어
TOP

인기기사

  1. 1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3. 3 [오늘Who] 신라젠 구설 끝없어, 문은상 병용임상 성과에 사활 걸어
  4. 4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계속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