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올해도 실적 안정적 증가 기대"

이한재 기자
2020-02-12 09:01:23
0
전력설비 정비업체 한전KPS 주식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됐다.

지난해 4분기 시장의 기대보다 낮은 실적을 냈지만 올해 실적 증가세를 안정적으로 이어갈 것으로 분석됐다.
 
한전KPS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올해도 실적 안정적 증가 기대"

▲ 김범년 한전KPS 사장.


허민호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2일 한전KPS의 투자의견 ‘매수(BUY)’, 목표주가 4만6천 원을 유지했다.

한전KPS 주가는 11일 3만7450원에 거래를 마쳤다.

허 연구원은 “한전KPS는 예상 못했던 비용으로 지난해 4분기 실적이 기대에 못 미쳤지만 올해 안정적 이익 증가가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한전KPS는 지난해 4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3781억 원, 영업이익 676억 원을 올렸다. 2018년 4분기보다 매출은 2.2%, 영업이익은 23.5% 줄었다.

시장은 애초 한전KPS가 지난해 4분기에 714억 원 가량의 영업이익을 낼 것으로 바라봤는데 이에 6% 가량 미치지 못했다.

한전KPS는 지난해 4분기에 경영평가와 관련한 퇴직금 충당금 130억 원, 원전과 인천공항 공사 관련 보상비와 해외공사 지급수수료 102억 원 등 일회성비용이 발생하며 영업이익 감소폭을 키운 것으로 분석됐다.

다만 한전KPS는 지난해 전체적으로는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2469억 원, 영업이익 1939억 원을 내며 실적 증가세를 이어갔다. 2018년보다 매출은 0.4%, 영업이익은 1.2% 늘었다.

한전KPS는 올해도 지난해보다 실적이 조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한전KPS는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3013억 원, 영업이익 1960억 원을 올릴 것으로 예상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4.4%, 영업이익은 1.1% 늘어나는 것이다.

허 연구원은 “한전KPS는 국내 정비시장의 공공성 확대에 따른 점유율 확대가 기대된다”며 “2021년 이후에는 아랍에미리트 원전 4기가 순차적으로 가동하고 2024년까지는 국내 원전과 화력발전의 순증설에 따라 이익이 안정적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공기업주 대체로 상승, 강원랜드 7%대 가스공사 5%대 대폭 올라
  2. 식품주 제각각, 하림지주 동원F&B 내리고 CJ씨푸드 삼양사 올라
  3. 대원미디어 주가 장중 9%대 올라, 닌텐도 게임 '동물의 숲' 인기
  4. 강원랜드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카지노 휴장 연장 가능성"
  5.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엇갈려, 셀트리온 계열사는 상승
  6. 현대차 주가 외국인 매도에도 상승, 현대차 계열사 대체로 올라
  7. KT 목표주가 낮아져, "통신과 부동산사업에서 하반기부터 실적개선"
  8. 현대건설, 코로나19 진정되면 하반기 영업이익 증가 가능
  9. SK디스커버리 주가 11%대 SKC 5%대 올라, SK그룹주 방향 못 잡아
  10. LG헬로비전 목표주가 하향, “LG유플러스와 시너지는 하반기 본격화”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