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조사기관 "2025년 접는 스마트폰 출하량 1억 대로 늘어난다"

임한솔 기자
2020-02-11 15:07:58
0
글로벌조사기관 "2025년 접는 스마트폰 출하량 1억 대로 늘어난다"

▲ 세계 폴더블 스마트폰 출하량 전망치. <스트레티지 애널리틱스(SA)>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출하량이 2025년 1억 대까지 늘어날 것으로 분석됐다.

시장 조사기관 스트레티지 애널리틱스(SA)는 11일 홈페이지를 통해 “글로벌 폴더블 스마트폰 출하량은 2019년 100만 대 이하에서 2025년 1억 대로 증가할 것”이라며 “폴더블 스마트폰은 향후 10년 동안 프리미엄 스마트폰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분야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스트레티지 애널리틱스는 삼성전자와 화웨이가 폴더블 스마트폰 성장세를 이끈다고 봤다.

2025년까지 애플을 포함한 주요 스마트폰기업들이 폴더블 스마트폰과 관련한 포트폴리오를 갖춰야 한다는 의견도 내놨다.

다만 폴더블 스마트폰사업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몇 가지 단점을 해결해야 할 것으로 전망됐다.

스트레티지 애널리틱스는 “높은 가격, 낮은 디스플레이 수율(생산품 대비 양품 비율), 경첩(힌지) 내구도 등 극복해야 할 장애물이 있다”라면서 “그러나 폴더블 스마트폰에 관한 기술적 문제는 향후 몇 년 안에 해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K하이닉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메모리 가격 상승세 주춤"
  2.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하향, "올레드TV패널 부진해 흑자전환 어려워"
  3. 삼성전기, 적층세라믹콘덴서 수요 탄탄해 양호한 실적 가능
  4. 삼성전기 목표주가 하향, "갤럭시S20 저조해 카메라모듈 매출부진”
  5. 접는 스마트폰 세계적 인기는 탄탄, 삼성전자 공급확대 증설 서둘러
  6. 삼성전기 목표주가 낮아져, "삼성전자에 스마트폰부품 공급 줄어"
  7. "코로나19에도 서버 무선이어폰 폴더블폰은 성장해 관련 기업은 수혜"
  8.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서버와 PC 반도체 수요 강세 지속"
  9.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폴드2 256GB 내놔 가격 낮출 듯”
  10. LG이노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애플에 공급 늘어 실적 신기록 가능"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거래소, 신풍제약 주가 급등에 7일 하루 주식 매매거래 정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