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광주민주화운동을 ‘무슨 사태’ 발언한 황교안 정신상태 의심”

류근영 기자
2020-02-11 11:10:56
0
박지원 대안신당 의원이 5‧18 민주화운동을 놓고 ‘무슨 사태’로 표현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강하게 비판했다.

박 의원은 11일 오전 YTN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황 대표는) 뼛속까지 5‧18 민주화운동을 인정하지 않겠다는 것으로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총선에 나가고 또 대통령후보를 바라본다는 분이 5‧18 민주화운동을 무슨 사태라고 말하는 게 있을 수 있는 일인가”라고 말했다.
 
박지원 “광주민주화운동을 ‘무슨 사태’ 발언한 황교안 정신상태 의심”

▲ 빅지원 대안신당 의원.


그는 “(황 대표의) 근본적 정신상태를 의심한다”고 덧붙였다.

황 대표는 9일 종로 유세 도중 지역 주민을 만나 대화하며 “1980년 그 때 하여튼 무슨 사태가 있었죠”라고 말해 거센 비판을 받고 있다.

일부 극우세력은 5‧18 민주화운동을 ‘광주사태’라고 말하는데 황 대표가 이들의 표현을 그대로 따라했다는 의심을 받는 것이다.

박 의원은 황 대표의 ‘라면국물’ 일화도 믿기 어렵다고 꼬집었다.

황 대표는 종로의 분식집을 방문한 자리에서 돈이 없어 도시락을 싸와 50원 짜리 라면국물과 함께 먹었다는 이야기를 했는데 서민층의 표심을 공략하기 위해 믿기 어려운 말을 했다는 것이다.

박 의원은 “50원으로 라면국물을 사먹었다는 걸 누가 믿느냐”고 말했다.

다만 황 대표의 서울 종로 출마 결정을 놓고는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박 의원은 “어떻게 됐든 제1야당의 대표가 당을 위해서 험지인 종로에 나갔다고 하는 것은 잘한 일”이라며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셰브론 호주 해양플랜트 발주 시작된다, 조선3사 가뭄에 단비 만나는 격
  2.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3. [오늘Who] 하나금융투자 초대형IB 신청 눈앞, 이진국 발행어음 신중
  4. 우리은행 신뢰회복 짊어진 권광석, 은행장 업무 중심에 '공감'을 두다
  5. [오늘Who] 비상경영 들어간 하석주, 롯데건설 반포3주구 수주전 고심
  6. “카카오 주가 상승 예상”, 자회사 호조로 ‘메가플랫폼’으로 성장
  7. 채권단에 손 더 벌려야 하는 두산중공업, 박지원 매각목록에 뭘 넣을까
  8. 박동현,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의 미국 신약 허가받기 전력투구
  9. 신한은행 라임자산운용 펀드 손실 곧 윤곽, 진옥동 '책임론' 커지나
  10. 삼성전자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2분기부터 제품 출하량 감소"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거래소, 신풍제약 주가 급등에 7일 하루 주식 매매거래 정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