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목표주가 하향, "순이익 올해 늘지만 내년은 장담 못 해"

남희헌 기자
2020-02-11 07:59:09
0
IBK기업은행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내년 실적 전망치가 하향 조정됐다.
 
IBK기업은행 목표주가 하향, "순이익 올해 늘지만 내년은 장담 못 해"

▲ 윤종원 IBK기업은행 은행장.


김수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1일 IBK기업은행 목표주가를 기존 1만8500원에서 1만5천 원으로 내렸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10일 IBK기업은행 주가는 10만600원에 장을 마쳤다.

김 연구원은 “2021년 실적 전망치를 하향 조정함에 따라 IBK기업은행의 목표주가를 낮췄다”고 설명했다.

IBK기업은행은 올해 순이익 1조7147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된다. 2019년보다 순이익이 6% 늘어나는 것이다.

2019년 3분기와 4분기에 선제적 비용을 재무제표에 반영한 덕분에 성장률이 높게 나타날 것으로 분석됐다.

IBK기업은행의 대출 성장률은 2019년과 비슷한 6%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됐으며 예금부문의 경쟁은 올해 일부 완화돼 분기 순이자마진(NIM)은 1분기부터 안정화될 것으로 예상됐다.

김 연구원은 “현재 IBK기업은행의 주당 순자산 가치비율(PBR)은 0.28배로 추가적 주가 하락 가능성은 제한적”이라며 “다만 상반기에 예정된 기획재정부 출자 2600억 원과 노동조합의 추천 이사제 도입에 대한 시장 우려를 해소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가가 상승하려면 IBK기업은행이 2월 말에 발표할 배당에서 적극적으로 주주환원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IBK기업은행은 올해 총영업수익 6조3803억 원, 영업이익 2조3146억 원, 순이익 1조7147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된다. 2019년보다 총영업수익은 3.2%, 영업이익은 3.1%, 순이익은 6%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대한항공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창사 이래 가장 어려운 시기"
  2. 삼성물산, 건설과 바이오 힘입어 올해 영업이익 1조 재달성 가능
  3. LG화학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전기차배터리 하반기 흑자전환 가능"
  4. 서울반도체 목표주가 낮아져, "비수기에다 코로나19로 1분기 부진"
  5. LG헬로비전 목표주가 하향, “LG유플러스와 시너지는 하반기 본격화”
  6. 휴젤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코로나19에도 중국진출 순조롭게 진행"
  7. 현대차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제네시스와 친환경차 성장 긍정적”
  8. 강원랜드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카지노 휴장 연장 가능성"
  9.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하향, "올해 적자규모 예상보다 늘 가능성"
  10. 삼양식품 주식 매수의견 유지, "불닭볶음면 수출 증가해 실적 늘어"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4. 4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녹십자랩셀과 녹십자셀 '급등' 파미셀은 하락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