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주와 여행주 신종 코로나 탓에 대부분 하락, 모두투어만 올라

은주성 기자
2020-02-10 16:09:18
0
항공사 주가와 여행사 주가가 대부분 하락했다. 다만 모두투어 주가는 올랐다.

10일 대한항공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2.23%(600원) 내린 2만6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항공주와 여행주 신종 코로나 탓에 대부분 하락, 모두투어만 올라

▲ 대한항공 로고.


아시아나항공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0.20%(10원) 낮아진 4810원에 장을 마감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항공 수요가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김유혁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10일 보고서를 통해 "일본 불매운동 여파와 홍콩 사태 영향이 회복되기도 전에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돼 항공수요에 타격이 불가피하다"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 1월 중순부터 확산됐기 때문에 2월 항공 수송량은 더욱 악화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여행사 주가도 대부분 약세를 보였다.

하나투어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0.82%(400원) 하락한 4만8600원에 거래를 끝냈다.

롯데관광개발 주가도 직전 거래일보다 1.13%(150원) 떨어진 1만3100원에 장을 마쳤다.

반면 모두투어 주가는 부정적 전망에도 불구하고 직전 거래일보다 0.64%(100원) 오른 1만58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유성만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0일 보고서를 통해 "모두투어는 일본노선 매출이 부진한 가운데 코로나 바이러스로 2020년 1분기 중국노선도 대부분 예약취소 상태"라며 "동남아 노선도 예약취소가 증가하고 있어 2020년 상반기까지 적자행진이 이어질 것"이라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81명 둔화, 집단감염과 해외유입 사례 늘어
  2. 미국 코로나19 사망 1만 명 넘어서, 스페인 이탈리아 하루 사망도 늘어
  3. 현대차 기아차, 코로나19 확산에 보증수리기간 6월30일까지 연장
  4. 기아차 대표 최준영 "코로나19로 최대 위기, 대응 시나리오 마련"
  5. 미국 코로나19 누적 확진 30만 명 넘어서, 유럽도 증가세 이어져
  6. KT, 사회적 거리두기 지원 위해 영상통화앱 데이터 무료제공
  7. 구현모 포함 KT 임원 80명 자사주 20억 규모 매입, "책임경영 의지"
  8. 인천국제공항, 국제공항협의회 ‘고객경험 인증’ 최고등급 받아
  9. 미국 코로나19 사망 4천 명 육박해 중국 넘어서, 유럽도 확진 급증
  10. 현대글로비스, 코로나19 긴급 구호물품을 전국 각지에 무상운송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