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3억 달러 발행해 사업자금 확보

김용원 기자
2020-02-10 11:06:44
0
하나카드가 해외에서 3억 달러(약3568억 원)규모의 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해 낮은 금리로 사업자금을 확보했다.

하나카드는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3억 달러 규모의 해외 자산유동화증권을 발행했다고 10일 밝혔다.
 
하나카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3억 달러 발행해 사업자금 확보

▲ 하나카드 로고.


미쯔비시UFJ은행과 HSBC은행이 발행을 공동으로 주관했고 해외 보증보험사나 은행의 지급보증 없이도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AAA등급을 매겼다.

하나카드가 해외에서 차입금을 조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해외 자산화유동증권을 발행하면 비교적 낮은 금리로 사업자금을 확보해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다.

하나은행은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차입금 상환과 운영자금으로 활용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금호석유화학, 합성고무와 합성수지 호조로 1분기 깜짝실적 가능
  2. 채권단에 손 더 벌려야 하는 두산중공업, 박지원 매각목록에 뭘 넣을까
  3. 박동현,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의 미국 신약 허가받기 전력투구
  4. 셰브론 호주 해양플랜트 발주 시작된다, 조선3사 가뭄에 단비 만나는 격
  5.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6. NHN한국사이버결제 KG이니시스, 언택트산업 육성에 사업 탄력받아
  7. [오늘Who] 비상경영 들어간 하석주, 롯데건설 반포3주구 수주전 고심
  8. “카카오 주가 상승 예상”, 자회사 호조로 ‘메가플랫폼’으로 성장
  9. “대형건설사 올해 해외수주는 코로나19에도 작년보다 좋아질 가능성"
  10. 농심 삼양식품 코로나19 위기는 기회, 미국 라면시장 공략 속도붙여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4. 4 바이오주 대체로 상승, 녹십자랩셀과 녹십자셀 '급등' 파미셀은 하락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