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스탠다임과 인공지능 활용한 신약 후보물질 개발 추진

나병현 기자
2020-01-22 14:15:12
0
한미약품이 ‘신약 후보물질 도출’을 위해 인공지능(AI) 도입을 본격화한다.

한미약품은 인공지능 기반 신약개발 전문기업인 스탠다임과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하고 신약 개발 초기 연구단계에서 인공지능을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한미약품, 스탠다임과 인공지능 활용한 신약 후보물질 개발 추진

▲ 22일 한미약품 본사에서 권세창 한미약품 대표이사 사장(오른쪽)과 김진한 스탠다임 대표이사가 공동연구 계약에 서명한 뒤 악수하고 있다.


스탠다임은 인공지능 기반의 선도물질 최적화 플랫폼인 ‘스탠다임 베스트’ 등을 자체개발한 기업이다.

이를 바탕으로 현재 항암, 비알콜성지방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신약 후보물질을 개발하고 있으며 최근 다수의 제약기업과 공동연구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두 회사의 협력으로 도출된 신약 후보물질은 한미약품 주도의 상업화 개발(임상, 생산, 허가)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김진한 스탠다임 대표이사는 “제약분야의 인공지능 기술 발전은 매우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며 “한미약품과 공동연구를 통해 인공지능으로 발굴한 신약 후보물질을 상용화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세창 한미약품 대표이사 사장은 “인공지능은 신약 개발 초기단계에서 시간과 비용을 획기적으로 감축하고 혁신적 후보물질을 도출해내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스탠다임과 연구협력을 통해 글로벌에서 성공할 수 있는 유망한 후보물질을 지속적으로 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티움바이오 작년 700억 투자유치, 김훈택 기술수출로 흑자전환 간다
  2. ABL생명, 인공지능 기반의 개인 맞춤형 보험 심사시스템 개발
  3.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 상향, "글로벌 위탁개발 생산 수요 확대"
  4.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새 이사장에 이관순, 현 한미약품 부회장
  5. [오늘Who] '새 10년' 내건 노태문, 삼성전자 갤럭시 10년을 뭘로 넘나
  6. 한미약품 지방간염 신약, 지방간과 염증 섬유화 동시 개선효과 확인
  7. LGCNS 새 얼굴인식 출입서비스 도입, 마스크 써도 0.3초면 신분확인
  8. [Who Is ?] 권세창 한미약품 대표이사 사장
  9. [Who Is ?] 최신원 SK네트웍스 대표이사 회장
  10. 최진희, '흥행비율 높여야' CJENM 요구에 스튜디오드래곤 부담 가득
TOP

인기기사

  1. 1 바이오주 약세, 젬백스앤카엘 메지온 '급락' 레고켐바이오 '상승'
  2. 2 임상 실패원인 말 바꾼 헬릭스미스, 김선영 후속 임상은 성공할까
  3. 3 현대차 새 제네시스 G80 2월 출시 어려워, 코로나19로 출시일정 꼬여
  4. 4 "삼성전기 주가 상승 가능", 삼성전자 갤럭시S20 출시로 수혜 커져
  5. 5 공공기관에 직무급제 독려, 민간 확산은 '임금삭감' 반발에 미지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