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한남3구역 재개발 입찰 관련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무혐의

이한재 기자
2020-01-21 17:18:33
0
검찰이 서울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전 과정에서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위반 혐의 등으로 수사의뢰된 현대건설과 대림산업, GS건설을 불기소 처분했다.

서울북부지검 형사6부(이태일 부장검사)는 현대건설과 GS건설, 대림산업 등 건설사 3곳을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관련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도시정비법) 위반, 입찰방해, 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표시광고법) 위반 등의 혐의로 수사한 결과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고 21일 밝혔다.
 
검찰, 한남3구역 재개발 입찰 관련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무혐의

▲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전경. <연합뉴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말 서울시와 함께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진행해 사업비·이주비 지원, 일반분양가 보장, 임대주택 제로, 특화설계 등 각 건설사가 제안한 내용을 현행법 위반이라고 보고 입찰에 참여한 현대건설과 대림산업, GS건설을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검찰은 이 건설사를 대상으로 수사한 결과 도시정비법 위반과 입찰방해 혐의와 관련해서는 혐의 없음, 표시광고법 위반 혐의와 관련해서는 공소권 없음 결론을 내렸다.

검찰은 사업비와 이주비 등을 과도하게 지원해 도시정비법을 위반했다는 혐의를 놓고는 이런 사안이 공개적 계약내용으로 시공사가 이행해야 할 계약상 채무에 해당할 뿐 재산상 이익 제공은 아니라고 판단했다.

‘분양가 보장’ 등 실현 가능성이 낮은 약속을 해 입찰을 방해했다는 혐의를 놓고도 향후 약속을 지키지 않았을 때 민사상 채무불이행에 해당할 수 있으나 형사처벌 대상은 아니라고 바라봤다.

검찰은 건설사가 거짓, 과장광고했다는 혐의를 놓고는 공정거래위원회의 고발이 없어 공소권 없음 처분을 내렸다. 표시광고법에 따르면 관련 혐의는 공정위 고발이 있어야만 기소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검찰의 불기소 처분 이후 설명자료를 내고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의 시공자 선정 과정에서 제안된 내용은 검찰의 불기소 처분에도 불구하고 도시정비법에 따라 행정청의 입찰무효 등 관리·감독 조치가 가능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정비사업에서 시공과 관련 없는 과도한 제안은 입찰과열에 따른 불필요한 비용을 야기해 결국 조합원의 부담을 키우고 주택가격 왜곡 등 주택시장 전반에 악영향을 끼친다”며 “시공과 관계없는 제안 등 불공정 관행을 엄중히 관리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건설, 바이러스 살균기능 환기시스템을 한남3구역 재개발에 제안
  2. 젊어진 현대건설 사외이사 김재준 홍대식, 미래 경쟁력 강화 힘준다
  3.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4. 현대건설 새 사외이사로 교수 김재준 홍대식 선임하기로 이사회 결정
  5. 현대건설 670억 규모 현금배당 결정, 보통주 600원 우선주 650원
  6. 대림산업, 싱가포르 도시철도 환승역 공사 1700억 규모 수주
  7. GS건설, 유튜브 생방송으로 과천제이드자이 견본주택 알려
  8. [오늘Who] 이영호, 반포에서 삼성물산 도시정비 화려하게 복귀하나
  9. 카드업계 점유율 싸움, '출혈경쟁' 피해 저비용 고효율 마케팅에 집중
  10. 공기업 취업문 올해 상반기 넓어져, 취업준비생이라면 이것은 알아야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독일 일본 초대형 컨테이너선 놓고 조선3사와 중국 경쟁”
  2. 2 [오늘Who] 진양곤, 에이치엘비 인수합병으로 단일신약 한계 넘는다
  3. 3 한국조선해양, 초대형컨테이너선과 LPG운반선 수주 늘릴 기회 잡아
  4. 4 부산에서도 코로나19 확진환자 2명 발생해 감염경로 조사
  5. 5 [Who Is ?] 정태영 현대카드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