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주가 '시총 비중 상한제'에 1%대 하락, SK하이닉스도 약세

김디모데 기자
2020-01-21 15:51:22
0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주가가 나란히 하락했다.

21일 삼성전자 주가는 전날보다 1천 원(-1.60%) 떨어진 6만1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전자 주가 '시총 비중 상한제'에 1%대 하락, SK하이닉스도 약세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왼쪽)과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주가는 3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끝내고 하락반전했다.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400원(-0.64%) 낮은 6만2천 원에 장을 출발했다. 장중 한때 6만1200원까지 하락하는 등 내내 약세를 보였다.

이날 한국거래소가 시가총액 비중 30% 상한제를 수시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삼성전자 주가에 부정적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시가총액 30% 상한제는 코스피200 등 주요 주가지수에서 특정 종목 비중이 30%를 넘으면 비중을 강제로 낮추는 방안이다. 현재는 3개월 평균비중이 30%를 초과할 때 상한제가 적용되는데 이를 수시적용하겠다는 것이다.

최근 반도체업황 개선 기대감에 삼성전자 주가가 크게 오르면서 20일 종가 기준 코스피200 시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33.51%에 이른다.

SK하이닉스 주가도 이날 600원(-0.60%) 하락한 9만93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주가는 전날보다 600원(0.60%) 높은 10만500원으로 장을 출발했다. 그러나 상승과 하락을 몇 차례 오가다 장 중반 이후 하락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자 주가 5거래일 만에 소폭 하락, SK하이닉스는 5거래일째 상승
  2. 해외매체 "삼성전자 갤럭시폴드2는 디스플레이에 전면카메라 숨긴다"
  3. 5G스마트폰 승부 거는 삼성전자, 중국에 맞서 보급형 가격 책정 고심
  4. 외국매체 "갤럭시Z플립 디스플레이, 유리보다는 내구성 떨어져"
  5.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초반 완판행진, “올해 출하량 150만 대 가능”
  6. "삼성전자 하반기 갤럭시폴드2는 8인치로 커지고 S펜 추가될 수도"
  7. 시가총액 100대 기업 작년 영업이익 35% 줄어, 반도체 불황의 영향
  8. 한라 수익성 회복 성과 낸 이석민, 올해는 비건설 강화에 힘실어
  9. 대구 코로나19 확산에 미래통합당도 추경 요구, 홍남기 태도 바꾸나
  10. 셀트리온 사외이사에 시민운동가도, 서정진 다양성과 투명성 원하다
TOP

인기기사

  1.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2 삼성중공업 올해 들어 아직 수주실적 없어, 그래도 남준우는 느긋하다
  3. 3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4. 4 [Who Is ?]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5.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