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매출 작년 29.1% 줄어 인텔에 세계 1위 자리 내줘

김디모데 기자
2020-01-15 10:53:20
0
삼성전자가 지난해 반도체사업 매출의 감소로 글로벌 1위 자리를 인텔에게 뺏겼다.

15일 시장조사업체 가트너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19년 522억 달러의 반도체 매출을 거뒀다. 2018년 736억 달러보다 29.1% 감소했다.
 
삼성전자, 반도체 매출 작년 29.1% 줄어 인텔에 세계 1위 자리 내줘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삼성전자의 반도체시장 점유율은 12.5%로 2위를 차지했다. 

인텔이 매출 658억 달러, 점유율 15.7%로 1위에 올랐다.

인텔 매출은 2018년 663억 달러에서 0.7% 감소했으나 삼성전자를 비롯한 주요기업들 대부분 매출이 더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점유율이 높아졌다.

SK하이닉스는 5.4%의 점유율로 3위를 지켰다. 그러나 매출이 2018년 362억 달러에서 2019년 225억 달러로 38.0%나 줄었다.

SK하이닉스는 상위 10위 기업 중 매출 감소폭이 가장 컸다.

마이크론은 전년 대비 23.6% 감소한 201억 달러, 브로드컴은 6.0% 감소한 153억 달러, 퀄컴은 12.0% 감소한 135억 달러의 매출을 냈다. 점유율은 마이크론이 4.8%, 브로드컴이 3.7%, 퀄컴이 3.2%로 4~6위에 올랐다.

키옥시아(도시바메모리)는 상위 10위 업체 중 유일하게 매출이 증가하며 12위에서 9위로 순위를 높였다. 키옥시아는 공장 정전 사고로 낸드 공급이 제한되면서 가격이 상승해 2018년보다 3.1% 증가한 88억 달러의 매출을 올렸다. 

세계 반도체 매출은 4183억 달러로 2018년보다 11.9%가 줄어들었다. 특히 반도체 매출의 26.7%를 차지하는 메모리반도체 매출은 31.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앤드류 노우즈 가트너 부사장은 “2019년 하반기 D램 공급업체의 재고과잉으로 가격이 하락했다”며 “2020년에는 과잉재고 문제 해소로 칩 판매가격이 올라가면서 반도체시장 매출, 특히 메모리부문의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전자 하반기 갤럭시폴드2는 8인치로 커지고 S펜 추가될 수도"
  2. 시가총액 100대 기업 작년 영업이익 35% 줄어, 반도체 불황의 영향
  3. 삼성전자가 갤럭시홈미니를 갤럭시S20 사은품으로 내건 까닭
  4.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나흘째 동반상승, 반도체업황 기대 커져
  5. '노조와해' 구속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과 사내이사에서 물러나
  6. 삼성전자 작년 5G스마트폰 점유율 43%로 1위, LG전자 10%로 3위
  7. SK하이닉스 1조600억 회사채 발행, 돈 몰리자 발행액 2배로 늘려
  8. [오늘Who] SK하이닉스 메모리 투자 신중, 이석희 가격 주도권 원하나
  9. [오늘Who] 정의선, 정몽구 내놓은 현대차 이사회 의장은 양보할까
  10. 기아차 새 쏘렌토도 덩치 키우는 ‘차급 파괴’, 대형SUV 수요도 노린다
TOP

인기기사

  1.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2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캐나다 호주 해양일감 외나무다리 수주전
  3. 3 에너토크 비에이치아이 보성파워텍 주가 초반 급등, 원전 수출 수혜
  4. 4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5.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