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미국 바이오회사와 인공지능 기반 항암신약 공동연구 시작

조승리 기자
2020-01-14 13:42:51
0
대웅제약이 미국 바이오회사와 함께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항암신약 공동연구를 시작한다.

대웅제약은 12일 미국 바이오회사 A2A파마슈티컬스와 항암신약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파트너십 계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대웅제약, 미국 바이오회사와 인공지능 기반 항암신약 공동연구 시작

▲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소티리오스 스테지오폴로 A2A파마슈티컬스 사장(오른쪽)이 파트너십 계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A2A파마슈티컬스는 이번 계약에 따라 인공지능이 결합된 신약 설계 플랫폼 ‘스컬프트(SCULPT)’를 활용해 신규 화합물을 설계한다. 대웅제약은 A2A파마슈티컬스의 설계를 기반으로 항암신약 후보물질을 도출해 낸다.

스컬프트는 신약 물질의 약물성 등을 인공지능 학습으로 예측하여 암을 유발하는 표적에 최적화된 물질을 발굴하는 플랫폼 기술이다.

대웅제약은 스컬프트를 통해 항암신약 개발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고 개발에 투자되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소티리오스 스테지오폴로 A2A파마슈티컬스 사장은 “두 회사의 협력을 통해 환자들에게 고품질의 의약품을 하루 빨리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이사 사장은 “A2A파마슈티컬스의 스컬프트 플랫폼에 대웅제약의 연구개발 역량을 접목해 항암신약의 개발 경쟁력을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대웅제약,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27일부터 무기한 재택근무
  2. 대웅제약,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용량 추가해 제품군 넓혀
  3. 대웅제약 우루사 매출 신기록 3년째 달성, 전승호 "처방영역 확대"
  4. KT, 세계은행과 협력해 개발도상국 보건역량 발전 지원
  5. 대웅제약, 브라질에서 보툴리눔톡신 품목허가 얻어 중남미 공략
  6. 현대차 기아차, 도로상황 판단해 스스로 변속하는 시스템 개발
  7. [Who Is ?] 박윤영 KT 기업부문장 사장
  8. [오늘Who]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변종 바이러스 백신 개발 도전
  9.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새 대표에 이지은, 부사장에서 승진
  10. 케이뱅크 행장후보에 김인회 이문환 심성훈, KT 자본확충안 제시했나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코미팜 주가 초반 상한가, 신약물질의 코로나19 치료효과 임상 계획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5. 5 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