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준법실천 서약, 삼성 계열사 준법경영 강화

김디모데 기자
2020-01-13 11:31:30
0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준법실천 서약, 삼성 계열사 준법경영 강화

▲ 13일 경기도 수원 '삼성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삼성전자 준법실천 서약식'에  참석한 삼성전자 대표이사들이 서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현석 사장, 김기남 부회장, 고동진 사장. <삼성전자>

삼성전자 최고경영진이 철저한 준법경영을 실천하기로 다짐했다.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구성에 따라 준법감시제도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내부통제를 강화하려는 조치로 여겨진다.

13일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김현석 CE부문 대표이사 사장, 고동진 IM부문 대표이사 사장 등 삼성전자 사장단은 경기도 수원 삼성디지털시티에서 삼성전자 준법실천 서약식을 열고 서약서에 직접 서명했다.

사장단 외 나머지 임원들은 전자서명 방식으로 서약에 동참했다.

준법실천서약의 주요 내용은 국내외 제반 법규와 회사 규정을 준수하고 위법 행위를 인지했을 때 묵과하지 않으며 사내 준법문화 구축을 위해 솔선수범한다는 3가지 항목으로 이뤄졌다.

이번 서약식은 사장단을 포함한 모든 임원이 준법경영 실천에 의지와 각오를 밝히고 준법경영을 조직문화로 확고하게 자리잡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장단과 모든 임원이 서약함으로써 삼성전자의 크고 작은 조직의 책임자들을 대상으로 한 내부통제를 강화했다.

삼성전자 외에 이날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물산도 회사별로 서약식을 열어 준법실천을 서약했다. 삼성SDI, 삼성생명, 삼성화재도 순차적으로 서약에 동참해 준법문화 확산에 나선다.

삼성전자를 비롯한 7개 계열사는 1월 중에 이사회를 거쳐 김지형 전 대법관을 위원장으로 구성된 준법감시위원회의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한다는 방침을 정했다.

협약에 참여하는 7개 계열사는 앞으로 준법감시위원회로부터 준법감시 및 통제 업무의 실효성을 놓고 감독을 받는다.

준법감시위원회는 최고경영진의 준법의무 위반 위험을 파악하고 대외후원금 지출과 내부거래 등 준법적 측면에서 위반 위험이 큰 사안을 검토해 이사회에 의견을 제시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극자외선 노광장비 쟁탈전 치열, 삼성전자 공정 확대로 발등에 불
  2.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판매 2시간30분 만에 품절
  3. 삼성전자, 사회공헌 매칭기금으로 올해 118억 출연 결정
  4.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미국 극자외선 공정의 소재 스타트업에 투자
  5. 외국매체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엣지디스플레이에 버튼 가능성"
  6.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에 박재완, 사내이사로 한종희 최윤호 합류
  7. "삼성 스마트폰 ‘갤럭시S20울트라’ 인기, 고배율 카메라시장 성장”
  8.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9. [Who Is ?] 김지형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
  10.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연임 결정권한 쥔 사외이사 면면이 궁금하다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코미팜 주가 초반 상한가, 신약물질의 코로나19 치료효과 임상 계획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5. 5 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