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유병력자도 가입가능한 인터넷전용 실손의료비보험 출시

김남형 기자
2020-01-13 11:18:40
0
삼성화재, 유병력자도 가입가능한 인터넷전용 실손의료비보험 출시

▲ 삼성화재는 13일 인터넷 전용 ‘유병력자 실손의료비보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삼성화재가 병력 보유자도 인터넷으로 가입할 수 있는 실손의료비보험을 업계 최초로 내놨다.

삼성화재는 13일 삼성화재 다이렉트 사이트에서 ‘유병력자 실손의료비보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유병력자 실손의료비보험은 과거 치료 이력이 있거나 만성질환을 앓고 있는 고객들도 가입할 수 있는 인터넷 전용보험이다.

5세부터 6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고 삼성화재의 다른 채널보다 보험료가 10.4% 저렴하다.

가입 뒤 해마다 갱신을 통해 보험료가 변동될 수 있다. 3년 마다 재가입 여부를 결정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가입할 때는 3개월 안 입원·수술·추가검사 필요 소견 여부, 2년 안 입원·수술·7일 이상 치료 여부, 5년 안 백혈병을 제외한 암 진단·입원·수술·치료 여부 등만 심사한다.

다만 유병력자 실손의료비보험의 자기부담금은 30%로 통상적 실손의료보험의 10%보다 높다.처방제조비와 비급여 추가 특약도 보장에서 제외된다.

삼성화재 다이렉트 관계자는 “일반 실손의료비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유병력자와 만성질환자들에게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그룹 코로나19 대응에 300억 규모 지원, 이재용 “함께 나눠야”
  2. 보험사 생존 위해 몸부림, 인력 줄이고 디지털로 바꾸고 해외로 나가고
  3. 순이익 부진으로 신음하는 보험사들, 금융지주는 왜 눈독 들일까
  4. 한국투자증권, 태광실업 상장 미뤄져 CJ헬스케어 상장 흥행 절실하다
  5. 미래에셋대우,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주관 따내 자존심 회복할까
  6. '윤종원체제' 마지막 퍼즐, IBK기업은행 전무 놓고 김성태 최현숙 경쟁
  7. 삼성생명 순이익 7년 만에 1조 이하, 전영묵 순이익 회복 팔 걷어붙여
  8. 조선3사, 코로나19 세계 확산으로 선박 발주 미뤄질까 예의주시
  9. [오늘Who] 한종희 삼성전자 이사회 합류, 마이크로LED 더 중요해져
  10. 스팩합병 상장 경험 쌓는 하나금융투자, ‘대어급’ 대표주관 기회 기다려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코미팜 주가 초반 상한가, 신약물질의 코로나19 치료효과 임상 계획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5. 5 '자본잠식' 이스타항공, 개정 항공사업법으로 퇴출 위기에 몰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