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전기차시장 올해도 고성장, 두산솔루스 일진머티리얼즈 수혜

남희헌 기자
2020-01-13 11:17:33
0
유럽 전기차시장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급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두산솔루스와 일진머티리얼즈 등 국내 배터리기업들이 전기차시장 성장에 따른 수혜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유럽 전기차시장 올해도 고성장, 두산솔루스 일진머티리얼즈 수혜

▲ 현대자동차 '코나EV'.


13일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유럽에서 올해 (강화된) 이산화탄소 배출규제가 시작됐다”며 “제도가 ‘빨리 많이 파는’ 기업에게 유리하게 설계돼 있어 유럽의 전기차시장의 고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내다봤다.

유진투자증권에 따르면 2020년 유럽 전기차 판매량은 69만 대 규모로 전망된다. 2019년보다 26% 늘어나는 수치다.

폴크스바겐과 푸조시트로엥(PSA), 피아트 등이 대중적 전기차를 대거 출시하면서 신차별로 판매량이 연간 5만 대 이상을 보일 가능성이 높다.

대중화 모델의 출시가 예상대로 진행되고 1회 충전 주행거리가 대폭 늘어난 플러그인하이브리드 모델의 판매 증가세가 유지된다면 유럽의 전기차 판매량은 80~90만 대에 육박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망된다.

한 연구원은 “테슬라를 포함해 주요 완성차기업들에게 부품을 공급하는 한국 배터리 관련 기업에게도 예고된 성장이 기다리고 있다”며 “올해부터는 전기차시장의 성장만으로도 배터리 수요 전체가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 연구원은 두산솔루스와 일진머티리얼즈, 신흥에스이씨, 상아프론테크, 천보, 후성, 에코프로비엠 등을 전기차시장 성장에 따라 투자매력이 높은 기업으로 꼽았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피앤이솔루션 주가 상승 가능”, 배터리업체 투자확대의 수혜 커져
  2. LG화학 전기차용 원통형배터리의 지평 넓혀, 김종현 판단의 성과
  3. 롯데알미늄 헝가리에 배터리소재공장 짓기로, 조현철 “유럽시장 선점”
  4. LG화학 주가 초반 올라, 미국 전기차회사에 원통형배터리 독점공급
  5. LG화학, 미국 전기차회사 첫 양산모델에 원통형배터리 독점공급
  6.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7. 에코프로 영화테크, 전기차시장 성장 맞춰 폐배터리 재활용사업도 탄력
  8. [오늘Who] 김준 다급해져, LG화학에 SK이노베이션 화해 손 내밀까
  9. 콘텐츠에 더욱 힘주는 애플, 증강현실로 새 성장동력 마련 전력투구
  10. 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코미팜 주가 초반 상한가, 신약물질의 코로나19 치료효과 임상 계획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5. 5 '자본잠식' 이스타항공, 개정 항공사업법으로 퇴출 위기에 몰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