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1월 금리동결 전망, 연내 금리인하 가능성은 열려있어

김남형 기자
2020-01-13 10:26:51
0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인 1.25%로 동결할 것으로 전망됐다.

공동락 대신증권 연구원은 13일 “1월은 연간으로 통화정책을 점검하는 성격이 큰 만큼 기준금리는 그대로 동결될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다만 만장일치 의견은 아니고 금리인하를 주장하는 소수의견이 나올 수 있다”고 내다봤다.
 
한국은행 1월 금리동결 전망, 연내 금리인하 가능성은 열려있어

▲ 공동락 대신증권 연구원은 13일 "1월은 연간으로 통화정책을 점검하는 성격이 큰 만큼 기준금리는 그대로 동결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강승원 NH투자증권 연구원도 “금리동결 전망이 유력한 가운데 소수의견이 나오겠지만 시장이 환호할 만한 시그널은 주지 못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한국은행은 17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 인상 여부를 결정한다.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대책으로 기준금리 인하가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기준금리가 내려가면 유동자금이 부동산 시장으로 흘러 부동산 가격이 상승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만 앞으로 기준금리가 내려갈 수는 있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수출, 선행지수 등 일부 지표의 개선으로 급격한 경기위축이나 침체 부담은 약화됐지만 지표 개선이 미약하고 제한적 반등에 그칠 것으로 전망되면서 완화적 통화정책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금리인하 시기는 전문가마다 다른 의견을 보이고 있다.

공동락 연구원은 2월, 안예하 키움증권 연구원은 2분기에 금리인하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미선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3분기에 금리가 내려갈 것으로 봤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국은행, 금융중개 지원대출 30조로 늘려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2. 한국은행 금리 1.25% 동결, 올해 성장률 전망치 2.1%로 낮춰
  3. 이주열 한국은행 금리 1% 처음 가는 길 선택할까 시장은 시선집중
  4. 2월 기업 체감경기 역대 최대폭 하락, 코로나19 영향 크게 받아
  5. 경찰, 전광훈이 이끄는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에 집회금지 통고
  6. 1월 생산자물가지수 전월보다 0.2% 상승, 농산물 가격 급등 영향
  7. [Who Is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8. 조선3사, 코로나19 세계 확산으로 선박 발주 미뤄질까 예의주시
  9. [오늘Who] 한종희 삼성전자 이사회 합류, 마이크로LED 더 중요해져
  10. 스팩합병 상장 경험 쌓는 하나금융투자, ‘대어급’ 대표주관 기회 기다려
TOP

인기기사

  1. 1 [단독] 기아차, 쏘렌토 친환경차 등록절차 없이 예약받아 산업부도 황당
  2. 2 코미팜 주가 초반 상한가, 신약물질의 코로나19 치료효과 임상 계획
  3. 3 “셀트리온 주가 상승 전망”, 올해 이익률 3년 만에 회복 확실
  4. 4 [Who Is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5. 5 기아차 노조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에 경영진 책임져야”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