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CES에서 4차산업혁명 이끌 차세대 반도체 솔루션 전시

김디모데 기자
2020-01-07 17:05:37
0
SK하이닉스, CES에서 4차산업혁명 이끌 차세대 반도체 솔루션 전시

▲ SK하이닉스가 7일부터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 참가해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반도체 기술을 전시하고 있다. < SK하이닉스 >

SK하이닉스가 세계 최대 IT·가전전시회 'CES 2020'에서 4차산업혁명을 이끌 반도체 기술을 선보였다.

SK하이닉스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 ‘메모리 중심의 세상(Memory Centric World)’를 주제로 참가했다.

SK하이닉스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가 활용되는 미래도시를 형상화하고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자동차(Automotive),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5G 등 6개 사업분야와 관련된 반도체 솔루션을 전시했다.

SK하이닉스는 안전성·속도·전력소모·용량 등이 뛰어나 5G와 인공지능 등 4차산업혁명 분야에 두루 사용되는 HBM2E, 서버용 DDR5, SSD 등 메모리 솔루션과 차량용으로 최적화된 LPDDR4X, eMMC 5.1 등을 선보였다.

5G스마트폰의 성능을 높일 수 있는 LPDDR5와 증강현실·가상현실 환경 구축에 필수적인 이미지센서(CIS)도 전시했다.

SK하이닉스는 이번 CES에서 2019년 6월 세계 최초로 양산한 128단 4D낸드를 기반으로 한 일반 소비자용 SSD도 처음으로 소개했다.

SK하이닉스는 소비자용 SSD와 이미지센서 제품을 체험할 수 있는 별도 공간을 조성했다. 이미지센서 체험존은 방문객들이 부스에 전시된 스마트폰으로 본인을 촬영하면 이미지센서가 피사체를 인식하고 사진으로 변환하는 일련의 과정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해 관심을 끌었다.

이 밖에도 회사를 친근하게 알리는 소개코너를 마련하고 반도체 상식 OX퀴즈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했다.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과 주요 임원들은 행사기간 중 글로벌 칩셋제조사와 데이터센터, 기기제조사를 만나 다양한 고객의 요구를 듣고 협력방안을 모색한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올해 128단 4D낸드 기반의 테라바이트급 고성능 낸드 솔루션과 3세대 10나노급 D램의 양산을 본격 시작한다”면서 “고객들이 요구하는 경쟁력 높은 제품들을 적기에 출시해 시장 변화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K하이닉스, 서버D램 가격 올라 하반기 갈수록 실적 좋아져
  2. 메드팩토, 자체개발 항암제의 병용임상 결과로 신약가치 재평가 가능
  3. '묻지마 지원' 없다던 이동걸, 왜 두산중공업에 1조 수혈 결정했나
  4. 메르스 때 안 보이던 대기업 총수들,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존재감
  5. [오늘Who] 구광모는 왜 지주회사 LG의 LG유플러스 지분율을 높였나
  6. [인터뷰] 채이배 "한진칼 분쟁은 소액주주가 경영권 바꿀 수 있는 기회"
  7. SK케미칼 목표주가 높아져, “백신사업 가치 재평가 일어날 시점”
  8. 박대우, GC녹십자랩셀 면역세포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시간과 싸움
  9. 삼성SDI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배터리와 전자재료 매출 급감"
  10. 미래에셋대우, 코로나19 암초 만나 항공기 리스회사 설립 속도조절
TOP

인기기사

  1. 1 바이오주 약세, 앱클론 유틸렉스 파미셀 '급락' 헬릭스미스는 올라
  2. 2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3. 3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4. 4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상승,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후속임상 시작
  5. 5 삼성전자 주가 4%대 SK하이닉스 5%대 하락, 기관과 외국인 다 매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